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프랜차이즈산업協, ‘제22차 글로벌 프랜차이즈 리더스 포럼’ 4월6일 개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가맹사업법 개정에 따른 프랜차이즈산업의 명암(明暗) 집중 조명
공정거래부위원장, 학계 및 업계 CEO 150명 참여해 열띤 토론

한국프랜차이즈산업협회(협회장 박기영)는 오는 4월6일 오후 2시30분부터 한국경제신문본사 다산홀에서 '제22회 글로벌 프랜차이즈 리더스 포럼'을 개최한다.

프랜차이즈업계 CEO를 비롯해 법조계, 학계, 언론계인사 등 150여명이 참여하는 이번 포럼은 ‘가맹사업법의 바람직한 미래방향’이란 주제에 맞춰 업계가 안고 있는 정책 및 법적인 문제를 살펴보고 프랜차이즈산업 진흥방안을 모색한다.
▲ 한국프랜차이즈산업협회(협회장 박기영)가 오는 4월6일 한국경제신문본사 다산홀에서 '제22회 글로벌 프랜차이즈 리더스 포럼'을 개최한다.

140만 명에 달하는 고용인력 창출, 150조에 달하는 직·간접적 경제 생산 유발효과를 거두며 국가 경제에 막대한 공헌을 하고 있는데도 불구하고 그만큼의 가치를 인정받지 못하고 지나친 규제에 막혀 어려움을 겪고 있는 프랜차이즈산업 분야의 건전한 활성화와 상생발전을 위해 논의하는 공론의 장으로 마련됐다.

‘가맹사업법의 미래방향’이란 주제로 신영선 공정거래부위원장의 특강과 ‘가맹사업법 개정안의 문제점과 과제’에 대해 징벌적 손해배상 조항을 중심으로 최영홍 고려대 법학전문대학원 교수가 강의를 펼친다. 

이어 박주영 벤처중소기업학과 교수의 진행으로 업계, 법조계, 언론계 대표 패널들이 허위·과장된 정보를 제공했거나 상품·용역의 공급 또는 지원을 중단했을 경우 최대 3배의 손해배상을 해야 하는 가맹사업거래의 공정화에 관한 법률 개정안 시행을 두고 각각의 입장을 둘러싼 뜨거운 토론을 펼칠 예정이다.

한국프랜차이즈산업협회 박기영 협회장은 "‘징벌적 손해배상제’가 지난달 30일 자로 징벌적손배제가 국회 본회의를 통과함에 따라 가맹점사업자와 가맹본부간의 명확한 적용기준방안 등의 마련을 위해 업계의 의견과 3월22일자에 통과되지 않은 19개 법안 중 일부 독소조항 등에 대해 심층적으로 논의될 것으로 예상된다. “고 말했다.

이날 포럼은 정부․국회 등 가맹사업법 관련자들에게 업계의 가감 없는 목소리를 전달하는 동시에 프랜차이즈산업이 일자리 창출 및 해외진출을 통한 국가 경쟁력 강화에 기여하는 등의 순기능을 역설하며 규제보다는 발전적인 진흥정책에 대한 많은 관심을 촉구하는 자리로 꾸며질 계획이다.

한편, 30일자로 징벌적손배제가 국회 본회의를 통과함에 따라 가맹점사업자와 가맹본부간의 명확한 적용기준방안 등의 마련을 위해 업계의 의견과 3월22일자에 통과되지 않은 19개 법안 중 일부 독소조항 등에 대해 심층적으로 논의될 것으로 예상된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