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이슈·트랜드비자트랜드와 최근업계이슈를 심층분석 소개합니다.

봄철 불청객 미세먼지 유해물질 잡아줄 음료는?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봄이 되면서 따뜻한 날씨와 함께 미세먼지도 더 강해졌다. 미세먼지는 기관지를 거쳐 바로 폐까지 도달하기 때문에 건강에 미치는 영향이 크다. 최근 몇 년간 우리나라의 미세먼지가 점점 심해지면서 미세먼지로부터 건강을 지키기 위한 생활습관에 부쩍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미세먼지로부터 건강을 지키는 가장 간단한 생활습관은 수분 섭취량을 적극적으로 늘리는 것이다. 수시로 수분을 섭취해주어야 호흡기가 건강히 유지되고 몸에 축적된 노폐물 또한 배출 시킬 수 있기 때문이다. 평소 물 마시는 습관이 익숙하지 않다면 미세먼지 배출에 효과적인 성분이 들어간 음료를 취향에 맞게 마시는 것도 알맞은 대안이다.

◆ 오가다 '블렌딩티' 건강부터 우선
블렌딩티 카페 오가다는 2009년 한방차 테이크아웃 카페라는 차별화된 아이템으로 다양한 재료를 블렌딩하여 만든 ‘블렌딩티’가 감기를 극복하는 건강을 챙길수 있게 도움을 주고 있다.

'한국차에 다섯 가지 스타일을 입히다'라는 콘셉으로 구성된 ‘오가다 블렌딩티’는 오미자차와 유자차, 매실차에 다양한 과일, 꽃, 허브 등의 원물을 가미한 3가지 차로 구성됐다.

십전대보 블렌딩 티와 아사이베리 블렌딩 티, 배도라지 생강 블렌딩 티는 제품명에 걸맞게 건강한 재료가 듬뿍 들어가 있어 소비자들에게 더욱 높은 만족도를 얻고 있다.

이 외에도 오가다에서는 십전대보차와 배도라지차, 석류오미자차, 대추감초차 등의 오리지널 티가 환절기 건강을 책임지며 많은 사람들에게 인기를 얻고 있다.

한편, 오가다는 대표적인 비카페분야 프랜차이즈 식음료 유망창업아이템으로 주목받고 있는 브랜드 이다.

◆ 체내에 쌓인 미세먼지 유해물 배출에는 공차 ‘오리지널 티’

수분함량을 높이고 유해물질 배출에는 차(茶)마시기가 효과적이다. 그렇다면 양질의 차를 일상에서 즐길 수 있는 방법은 없을까? 찻잎의 선정부터 건조, 발효, 정제 과정에 이르기까지의 전 과정을 철저히 관리하는 티(Tea) 음료 전문 브랜드 공차의 티를 추천한다.

효과적인 유해물질 배출을 위한 공차의 추천 메뉴로는 자스민그린티∙우롱티∙블랙티·얼그레이티 4가지 티를 베이스로 한 ‘오리지널 티’ 메뉴가 있다. ‘자스민그린티’ 속 타닌 성분은 중금속 배출과 체내 순환을 돕는데 탁월하며, 발암물질의 억제에도 도움을 준다고 알려져 있다. 

‘블랙티’의 ‘폴리페놀’ 성분은 활성산소를 없애는 항산화 작용을 통해 물보다 체내 노폐물을 더욱 효과적으로 배출한다. ‘얼그레이티’는 블랙티에 향긋한 베르가못 향을 더한 메뉴로, 티음료가 낯선 사람에게 추천한다. 

◆ 유기산과 비타민이 풍부한 100% 과일발효초 ‘쁘띠첼 미초 청포도’
CJ제일제당의 쁘띠첼 미초 청포도는 100% 청포도 발효초로 만든 식초음료다. 청포도를 그대로 발효해 만들었기 때문에 면역력 증진에 도움을 주는 다양한 유기산 및 비타민이 풍부하다. 

기존의 석류나 블루베리를 사용한 식초 음료들에 비해 청포도 특유의 깔끔하고 상큼한 맛이 특징으로, 발효 향과 신맛이 덜해 식초 음료에 익숙하지 않은 사람들도 쉽게 마실 수 있도록 만들어졌다. 또한 청량한 맛 덕분에 탄산수에도 잘 어울려 에이드처럼 마시기에도 적합하며, 기호에 따라 다양한 레시피로 즐길 수 있다.

◆ 기관지를 개운하게 ‘맑은하늘 도라지차’

빙그레 '맑은하늘 도라지차'는 2014년 출시 때부터 꾸준히 미세먼지를 겨냥한 제품으로 주목 받고 있다. '맑은하늘 도라지차'는 해남의 청정한 자연환경에 위치한 곳에서 건조공정을 거쳐 볶고, 도라지맛에 익숙하지 않은 소비자를 위해 국내산 보리를 블렌딩해 고소하고 깊은 맛을 더한 것이 특징이다. 

도라지에 함유돼 있는 사포닌과 이눌린 성분은 기관지 점액 분비를 도와 호흡기 질환에 효능이 높은 것으로 알려져 있다. ‘맑은하늘 도라지차’는 목을 많이 사용하거나 야외 활동이 많은 직업군, 흡연자 등을 타깃으로 출시한 제품으로 건강에 관심이 많은 소비자들의 주목을 받고 있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