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아딸&가마솥김밥 복합매장 인기 …금액대 별 맞춤 창업 매장 선보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떡볶이 튀김 전문점 ‘아딸’과 프리미엄 김밥 전문점 ‘가마솥김밥’ 이 서울 SETEC에서 9일부터 3일간 진행되는 ‘제39회 프랜차이즈산업박람회’에 참가하여 창업자들 사이에서 큰 인기를 끌고 있다.

이번 박람회에는 140여 개 업체, 200여 개 브랜드, 360여 개 부스가 참가해 예비 창업자가 한 번에 다양한 정보를 접할 기회로 주목을 받고 있다

‘아딸’과 ‘가마솥김밥’, ‘아딸&가마솥김밥 복합매장’은 상권과 브랜드에 따라 4천 만 원부터 1억 까지 맞춤대별 매장 창업이 가능하여 예비 창업자들의 좋은 반응을 얻었다.
예비창업자들에게 주목받은 아딸부스 모습 (사진=강동완 기자)

특히 아딸&가마솥김밥 복합매장에 대한 창업 상담이 주를 이루었다.
일반적인 복합매장은 매장 평수가 넓어야 하고 투자비용이 많이 들어가는 데 비해 ‘아딸&가마솥김밥’복합 매장은 조리기구 공동사용과 최적화된 주방 동선으로 15평이면 두 브랜드 매장을 충분히 오픈할 수 있기 때문이다.

아딸&가마솥김밥 복합 매장은 2015년 4월 첫 오픈 이후 1년 만에 80여 개로 늘어났으며, 상권에 따라 일 평균 100만 원 ~ 300만 원까지의 높은 매출을 올리고 있다.

‘아딸’ ‘가마솥김밥’ 관계자는 “예비창업자의 자본에 따라 금액 별 맞춤 오픈이 가능해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특히 각각 브랜드의 고유성을 살리면서 복합매장의 장점을 극대화 한 ‘아딸&가마솥김밥’ 복합매장에 대한 상담이 많은데 복합매장은 저렴한 비용으로 매출을 극대화하려는 기존 가맹점주님들과, 예비 창업자들에게 좋은 기회가 될 것이다”라고 전했다.
아딸부스 (사진=강동완기자)

이번 프랜차이즈산업 박람회에서 상담을 통해 ‘아딸’ ‘가마솥김밥’ 매장을 오픈 하는 점주님에게는 가맹비를 지원하는 파격적인 특전이 진행 된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