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원할머니보쌈·족발 42주년 창립기념일 기념 행사 및 I-First Festival 진행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글로벌 외식문화기업 원앤원㈜이 지난 2일(목) 원할머니보쌈·족발 42주년 창립기념일을 맞아 성수동 서울사무소에서 창립기념 행사를 진행했다.

본사 임직원 모두가 원할머니보쌈·족발의 42주년 창립기념 행사에 참석하여 지난 42년간의 역사를 되짚어보며 서로의 노고를 격려했다. 

박천희 대표는 “창립 42주년을 맞이한 원할머니보쌈·족발이 작고 소박한 보쌈집에서 오늘에 이르기까지 맡은 바 소임을 다해 애쓴 임직원들에게 깊은 감사의 말씀을 드립니다”라며 직원들에게 공을 돌리며 기념사를 시작했다. 

또한 “지속 성장을 위해 △정성, 미소, 소통의 실천 △핵심 역량 지속발전을 통한 기존 컨셉 강화 및 신메뉴 개발 △맛과 서비스 차별성 강화 등에 집중해야 한다”고 임직원들에게 당부했다.

창립기념일을 기념해 2부에는 I-First Festival 행사가 진행 됐다. I-First Festival 행사로 장기근속사원 및 자랑스런 원앤원인에 대한 시상식과 승진자를 소개하는 시간을 가졌다. 임직원 모두가 함께 축하하는 시간을 가지는 뜻 깊은 자리로 분기별로 진행되는 정기행사다.

원앤원㈜ 홍보팀 담당자는 “원앤원㈜은 그동안 건강한 맛과 정성스러운 서비스로 행복 가득한 외식문화를 선도하기 위해 노력해왔다”며 “42주년을 맞은 원할머니보쌈·족발을 필두로 앞으로도 고객들과 함께하며 즐겁고 행복한 외식문화를 이끄는 대한민국 대표 외식문화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원앤원㈜은 원할머니보쌈·족발, 원할머니국수·보쌈, 박가부대, 모리샤브, 족발중심을 운영하고 있는 국내 대표 외식 프랜차이즈 기업이다. 1975년 작고 소박한 보쌈 점포로 시작해 '세대를 이어가는 정성의 맛'을 모토로 보쌈, 족발, 부대찌개 등 다양한 한식 메뉴를 고급 외식 메뉴로 탈바꿈했으며, 각 메뉴를 토대로 성공적인 외식 프랜차이즈 기업으로 성장했다. 창립 42주년인 2017년 현재 약 400여개의 점포를 운영 중이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