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포켓몬 성지' 최대 40.1% 매출상승…커피빈, 포케코노미 효과 톡톡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머니S MNB, 식품 유통 · 프랜차이즈 외식 & 유망 창업아이템의 모든 것
위치기반 증강현실(AR) 모바일게임 ‘포켓몬고’의 인기가 연일 지속되는 가운데, 포켓몬고 출몰지역으로 알려진 주요 커피빈 매장이 북새통을 이루며 매출도 덩달아 상승하고 있다.

‘커피빈코리아’ 가 포켓몬 성지로 떠오른 홍대와 보라매 공원, 올림픽공원 일대 커피빈 매장의 평균 매출이 포켓몬고 출시 전 대비 최고 44.1%의 높은 상승률을 기록하며 ‘포케코노미’(Pokemon Go+Economy) 효과를 누리고 있다고 8일 밝혔다.

가장 큰 매출 증가세를 보인 지역은 ‘홍대정문앞점’이다. 이 곳은 서울 내 포켓스탑 주요 출몰지역 중 하나로 알려지면서 게임 출시 후, 전주 대비 매출액이 약 44.1% 상승, 특히 주말평균 매출 상승률이 50.8%에 달했다. 근처 ‘홍대주차장길점’ 역시 전주 대비 평균 25.1%, 주말평균 26.4%의 높은 매출상승률을 보였다.

또한 게임 유저들 사이에서 공원지역이 포세권으로 통하면서 주요 밀집 장소로 부각, 공원 주변에 위치한 커피빈 매장 역시 인기 장소로 부상하면서 게임을 즐기려는 이들로 북적이고 있다. 가장 눈길을 끈 지점은 ‘올림픽공원점’으로 게임 출시 2주만에 전주 대비 매출이 약 40.3% 상승, 공원 이용객이 가장 많은 일요일에는 50.2%로 두드러진 증가세를 드러냈다.

더불어 피카츄 명당으로 불리고 있는 ‘보라매공원 동문앞점’ 역시 게임 출시 전 대비 평균 24.1%, 주말평균 27.6%의 높은 판매 증가율을 기록했으며, 일요일 매출 상승률이 31.3%로 가장 높게 나타났다.

한편, 커피빈에서는 지난 3일 커피빈 계정 SNS를 통해 ‘포켓스탑 밀집지역 커피빈매장’을 안내, 특히 ‘삼성봉은사거리점’에 포켓스탑이 있다는 정보를 알리면서 해당매장 주말평균 매출이 전주 대비 30.9%로 크게 치솟아 눈길을 끌었다. 또한 소식 이후 유저들 사이에서 코엑스 주변 일대가 '포켓스톱'과 포켓몬끼리 대결을 펼칠 수 있는 '체육관'으로 알려지면서 봉은사거리점 외 삼성역 주변 커피빈 매장에 플레이어들이 몰리고 있다.
김설아 sasa7088@mt.co.kr  | 

머니S 산업1팀 재계 담당 기자.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