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오리온 '닥터유 에너지바' 1월 매출 유독 높은 이유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머니S MNB, 식품 유통 · 프랜차이즈 외식 & 유망 창업아이템의 모든 것
오리온은 ‘닥터유 에너지바’의 최근 3년간 1월 매출을 분석한 결과 전년 12월 대비 평균 30%가량 급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19일 밝혔다.

오리온에 따르면 닥터유 에너지바의 2014~2016년까지 1월 매출은 전월 대비 각각 22%, 31%, 37% 늘었다. 오리온은 1월에 다이어트, 건강관리 등을 새해 목표로 세우는 사람들이 늘면서 닥터유 에너지바가 신년 운동 계획의 필수품으로 자리잡은 것으로 분석하고 있다.

오리온이 운영 중인 빅데이터 시스템 분석 결과에서도 12월에는 ‘시험’, ‘간식’, ‘식사’ 등이 에너지바와 함께 언급됐으나, 1월에는 ‘운동’, ‘다이어트’ 등의 단어가 연관검색어로 새롭게 등장했다고.

네티즌들 역시 인스타그램, 페이스북 등 SNS에 “열심히 운동하자”, “새해엔 다이어트” 등의 댓글과 함께 제품 구매 인증 사진을 올려 이 같은 분석을 뒷받침하고 있다.

닥터유 에너지바는 ‘영양설계’ 콘셉트를 기반으로 2008년 출시됐다. 지방을 태워 에너지로 만들어주는 L-카르니틴과 근육강화에 도움이 되는 단백질을 함유해 운동 전후에 먹기 좋다. 오리온은 지난해 농구, 마라톤 등 스포츠 행사와 연계한 마케팅활동을 펼치며 소비자들로부터 좋은 반응을 얻기도 했다.

오리온 관계자는 “최근 건강 관리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면서 운동할 때 먹는 간식도 꼼꼼히 따져 선택하는 소비자들이 늘고 있다”며 “닥터유 에너지바가 ‘운동 필수품’으로 자리잡으며 올 연초에도 인기를 끌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김정훈 kjhnpce1@mt.co.kr  | 

보고, 듣고, 묻고 기사로 풀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