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매일유업, 폴바셋과 함께 우유 기부 캠페인 ‘메리 밀크크리스마스’ 실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머니S MNB, 식품 유통 · 프랜차이즈 외식 & 유망 창업아이템의 모든 것
매일유업이 오는 16일부터 31일까지 프리미엄 커피전문점 ‘폴 바셋’과 함께 ‘소화가 잘되는 우유’ 기부 캠페인 ‘메리 밀크크리스마스’를 실시한다.

이번 ‘메리 밀크크리스마스’는 폴 바셋에서 라떼 구매 시 ‘소화가 잘되는 우유’를 옵션으로 선택하여 ‘소잘라떼’를 1잔 구매하면 ‘소화가 잘되는 우유’ 1팩이 기부되는 방식으로 시행된다.

기부된 ‘소화가 잘되는 우유’는 ‘사단법인 어르신의 안부를 묻는 우유배달’을 통해 우유가 꼭 필요한 독거노인에게 전달될 예정이다.

‘사단법인 어르신의 안부를 묻는 우유배달’은 2003년 옥수중앙교회가 성동구 지역 독거노인의 고독사를 방지하기 위해 ‘우유 안부 캠페인’을 시작하며 설립됐다. 혼자 사는 노인 가정에 매일 우유 1개씩을 배달하고 집 앞에 우유가 2개 이상 쌓여 있다면 배달원이 즉시 신고해 노인의 안부를 확인한다.

매일유업은 지난 1월, 옥수중앙교회와 후원을 약속하고 광진구와 강북구 독거노인들을 위한 ‘소화가 잘되는 우유’를 꾸준히 후원하고 있으며 이번 ‘메리 밀크크리스마스’캠페인을 통해 좀 더 많은 독거노인들이 혜택을 많을 수 있도록 기부하고자 한다.

매일유업은 캠페인 기간 동안 ‘소잘라떼’를 구매하고 기부에 참여한 고객에게 ‘메리 밀크크리스마스 기부 동참 감사 스티커’를 붙인 ‘소잘라떼’를 제공하고, 인증샷 이벤트를 시행한다.

이벤트 참여는 스티커가 붙은 ‘소잘라떼’ 인증샷을 페이스북 또는 인스타그램에 ‘#소잘라떼’, ‘#착한소비’ 해시태그와 업로드 하면 된다.
참여자 중 100명을 선정해 ‘소화가 잘되는 우유’ 광고 모델로 활동 중인 배우 차태현 주연의 영화 ‘사랑하기 때문에’ 시사회에 초대권(50명/1인2매)과 ‘폴 바셋 소잘라떼 교환권’(50명)을 제공한다. 자세한 내용은 ‘소화가 잘되는 우유’ 페이스북 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김정훈 kjhnpce1@mt.co.kr  | 

보고, 듣고, 묻고 기사로 풀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