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술집창업 브랜드 ‘엘리팝’ 청년창업 열풍 주도

기사공유
최근 몇 년간 장기적으로 경기 둔화 상태가 지속되면서 청년 실업률도 높아지고 있다. 통계청에 따르면 지난 6월 청년실업률은 10.3%로 17년 만에 최고치를 기록했다. 지난 2월부터 매달 역대 최고치를 경신하며 두 자릿수 고공행진 중이다. 일부 청년들은 실업에 대한 대안으로 창업시장에 뛰어들고 있다.

이러한 가운데 특색 있는 인테리어 컨셉과 젊은 감각으로 중무장한 주점브랜드 ‘엘리팝’이 소비자와 예비창업자의 마음을 사로잡고 있다.

‘엘리팝’은 ‘도심 속 푸른 정원’이라는 감각적이고 특색 있는 컨셉으로 주요 타켓인 20-30대 여성 고객의 감성을 자극하는 요리맥주전문점이다. 유럽식 카페와도 같은 공간에서 호텔급의 다양한 요리를 즐길 수 있어 여타 맥주집들과는 다른 차별점을 보여주고 있으며 70여종의 요리와 다양한 수입맥주 등을 선보이고 있다.
▲ 제공=엘리팝
창업 경험이 전무한 젊은 창업주들은 독립 창업이나 서비스 및 기술 업종 창업에 대해 부담을 느끼곤 한다. 대부분 외식업에 가장 많이 진입하고 그 가운데서도 호프집, 맥주집과 같은 술집창업에 대한 선호도가 높은 편이다.

올해초, 엘리팝 가맹점을 오픈한 중계브라운스톤점 인준표(30세)점주는 "어릴 때 부터 창업이 꿈이었고, 몇 년 전 처음 개인매장을 운영했을 때 힘든 부분이 너무 많았기 때문에 엘리팝을 오픈하고 나서 본사의 체계적인 지원시스템과 매장운영에 필요한 서비스를 제공받을 수 있어 매우 좋았다"라고 밝혔다.

‘엘리팝’은 본사 자회사인 식품 생산 공장에서 식자재를 반조리 상태로 ‘원팩화’해 공급, 조리과정을 간편화함으로써 주방의 노동 강도를 줄였으며 외식창업자의 가장 큰 고민인 조리에 대한 부담을 최소화 하였다. 

이외에도 ‘엘리팝’은 오픈부터 사후관리까지 함께하는 ‘1224 밀착형 관리 시스템’과 매출 부진 가맹점을 선정해 진단 및 매출 향상을 도모하는 ‘부진 점포클리닉’ 등의 운영 관리 시스템을 갖추고 있다.

‘엘리팝’ 가맹본부 ㈜SY프랜차이즈는 한국프랜차이즈산업협회가 주관하는 ‘한국프랜차이즈 대상’을 6년간 수상 했으며 소상공인진흥원에서 주관하는 ‘우수 프랜차이즈’ 2년 연속 선정 되는등 다수의 수상경력을 통해 검증된 신뢰도 높은 소자본 술집 창업 프랜차이즈 본사이다.

 엘리팝 창업과 관련된 자세한 내용은 홈페이지와 상담을 통해 알 수 있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