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해마로푸드서비스 '맘스터치' 3분기 매출 519억원 달성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해마로푸드서비스(대표 정현식/맘스터치)는 2016년 3분기 매출 519억원을 달성해 전년동기 대비 29.53% 증가했다고 밝혔다.

같은 기간 영업이익은 20억 원을 기록하며 31.45% 감소했으며, 당기순손실은 31억원으로 적자전환했다.

해마로푸드서비스는 올해 코스닥 상장 당시 케이티비기업인수목적 3호 주식회사와 합병 과정에서 발생한 합병 비용(45억 9천 8백만원)이 당해 3분기에 영업외비용 항목으로 일시에 반영되며 영업이익 및 당기순손실 발생에 영향을 미쳤다고 전했다.

또한 관세청으로부터 과세전통지서(관세 및 가산세 20억 5천 4백만원 부과)를 수령해 3분기에 판매및관리비의 세금과공과 항목 비용으로 일시에 반영한 것도 요인이다. 현재 과세전적부심사를 청구하였으며 심사 결과는 향후 추가 공시할 계획이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맘스터치 브랜드에 대한 인지도 증대로 꾸준하게 성장하고 있는 가맹점과 해외진출, 식자재 유통부문에서의 안정성에 힘입어 해마로푸드서비스의 매출은 꾸준한 증가세를 보이고 있다. 

맘스터치는 내수 경기 침체에도 불구하고 11월 기준으로 가맹점은 970여개로 늘어났으며 올해 4월에 진출한 대만 시장에서도 긍정적인 반응을 얻고 있어 11월에는 대만에서 2호점을 오픈했다.

해마로푸드서비스 관계자는 “프랜차이즈 업계, 특히 버거&치킨 시장이 레드오션이라고 하지만 차별화된 맘스터치만의 브랜드 컨셉과 가치를 무기로 성공적으로 자리매김해 나가고 있는 것에 의의가 있다” 며 “앞으로도 글로벌 시장 진출 및 식자재 유통 부문에서도 지속적으로 사업을 강화해나갈 계획으로 따뜻한 시선으로 해마로푸드서비스의 성장을 지켜봐주길 바란다”고 전했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