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입동 음식, '팥시루떡·추어탕' 먹는 날… 칼슘·DHA 등 영양 풍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입동 음식. 사진은 팥시루떡. /자료사진=이미지투데이 @머니S MNB, 식품 유통 · 프랜차이즈 외식 & 창업의 모든 것

오늘(7일)은 '입동'이다. 입동과 어울리는 음식은 무엇일까.

농가에는 입동 무렵 고사를 지내는 풍습이 있었는데, 햇곡식으로 팥시루떡을 만들어 먹었다. 팥시루떡은 이뇨 작용을 도와 각기병, 신장병 등 부종에 효과가 뛰어나다. 또 진통, 해열 등에 효과가 있으며 인, 칼슘 등 광물질이 풍부하게 들어 있다.

치계미라는 미풍양속도 있었는데, 노인에게 음식을 대접하는 것을 이같이 불렀다. 하지만 형편이 안되는 사람들은 도랑탕 잔치로 대신했다. 입동 무렵 미꾸라지들이 겨울잠을 자기 위해 도랑에 숨는데, 미꾸라지를 잡아 추어탕을 끓여 노인에게 대접하는 것을 도랑탕 잔치라고 했다.

추어탕은 리신 등 필수아미노산이 풍부하고 DHA 등 오메가3 지방산도 풍부하다. 비타민A 역시 많이 들어 있어 고혈압, 당뇨병 등에 좋고 항암 효과 등이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또 추어탕은 미꾸라지를 뼈째로 사용하기 때문에 칼슘을 섭취하기 좋은 음식이다.

한편 입동은 24절기 가운데 19번째 절기로, 이날부터 겨울이 시작된다. 입동은 서리가 내린다는 '상강' 후 약 15일, 첫눈이 내린다는 '소설' 전 약 15일 안에 든다.

입동 음식. 사진은 추어탕. /자료사진=이미지투데이
김나현 kimnahyeon@mt.co.kr  | 

이슈팀 김나현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