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지하철 2호선 상행선, 닷새만에 또 사고… 10개역 2시간 운행 중단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인천 지하철 2호선 상행선. 인천 지하철 2호선이 지난 2일 정상 운행하고 있다. /사진=뉴스1

인천 지하철 2호선 상행선 운행이 중단됐다. 인천 지하철 2호선이 오늘(7일) 점검 차량 고장으로 서구청역∼검단오류역 10개 역 구간 상행선 운행이 2시간 가량 중단됐다.

인천교통공사에 따르면 이날 오전 3시50분쯤 인천 지하철 2호선 검단오류역 인근 선로에서 고압선 덮개 작업을 마친 유니목 차량의 바퀴가 터졌다. 유니목 차량은 전동차 운행 시간 외 선로 작업이나 안전 점검 등을 하기 위해 사용하는 차량이다.

인천교통공사는 사고 즉시 긴급복구반을 파견해 차량 철수 작업을 펼쳤지만 유니목 차량의 시속이 느려 작업이 지연됐다. 이에 따라 서구청역∼검단오류역 10개 역 구간 상행선 운행이 첫차인 오전 5시30분부터 7시28분까지 2시간 가량 중단됐다.

인천교통공사 관계자는 "오전 7시28분부터 전동차 전 구간 운행이 재개됐다"며 "해당 유니목 차량은 기지로 옮겼으며 정확한 사고 원인을 파악 중"이라고 밝혔다.

한편 인천 지하철 2호선은 지난 2일 27개 전체 구간 운행이 중단돼 시민들이 불편을 겪었다.
김나현 kimnahyeon@mt.co.kr  | 

이슈팀 김나현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