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이슈·트랜드비자트랜드와 최근업계이슈를 심층분석 소개합니다.

먹거리, 카레향·라벤더향·벚꽃향·장미향 등 다양한 향기 내세워 소비자 공략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외식∙식품업계가 독특한 향을 강조한 제품들을 잇따라 출시해 눈길을 끌고 있다.

이는 소비자들이 제품을 평가하는데 있어서 맛 이상으로 중요하게 생각하는 향기를 통해 제품 차별화는 물론 소비자의 입맛을 적극 공략하기 위한 것으로 풀이된다.

치킨프랜차이즈 bhc는 지난 7월말 바삭한 치킨 위에 커리시즈닝을 뿌려 진한 커리향과 맛을 지닌 카레치킨 ‘커리퀸’을 출시했다.

bhc는 제품 연구 단계서부터 맛있는 향 개발에 역점을 두고 커리파우더에 마늘과 파슬리를 가미해 한국인 취향에 맞는 독특한 커리향을 개발하였다. 커리퀸은 출시되자마자 맛과 향에 좋은 평가를 받아 지난 8월 한달 동안 42만개가 팔리는 등 높은 인기를 끌고 있다.



멕시카나치킨의 매운양념치킨은 감칠맛나는 매콤한 굴소스로 맛을 높인 매운 양념치킨으로 매운맛의 향이 어른들의 술안주나 매콤한 맛을 좋아하는 청소년들을 위한 치킨메뉴이다.

아이스크림 전문점 나뚜루팝도 지난 7월 천연 라벤더 풍미를 담은 ‘블루베리 라벤더’를 선보였다. 블루베리 라벤더는 상큼한 블루베리와 향긋한 천연 라벤더 꽃 향기가 어우러져 깔끔한 맛을 즐길 수 있는 제품으로 자연 친화적이고 건강한 생활양식을 추구하는 소비자들의 라이프 스타일에 맞춰 개발된 제품이다.

코카-콜라사는 로얄밀크티의 깊고 풍부한 맛과 향을 구현한 ‘태양의 홍차화원 로얄밀크티 벚꽃향’을 지난 7월 선보였다. 이 제품은 세계적 홍차 생산지 스리랑카 우바산 홍찻잎을 직접 우려낸 진한 홍차에 우유 고유의 담백하고 깔끔한 맛이 어우러져 밀크티의 달콤함은 물론 벚꽃 향기가 가미돼 입 안과 코 끝에 향긋함이 가득 퍼지는 것이 특징이다.

커피 자연주의 루소는 지난달 루소랩 전문 바리스타가 연구 개발한 프로젝트 싱글빈 ‘바리스타 픽’ 5번째 제품인 ‘인도 크리쉬나기리’를 출시했다.

인도 크리쉬나기리는 라이트 로스팅을 통해 원두가 가진 본연의 맛과 향이 잘 표현될 수 있도록 한 제품으로 다크 초콜릿처럼 부드러운 단맛과 보리처럼 구수한 향이 조화를 이루어 대중적인 원두보다 색다른 풍미를 찾는 커피 애호가들에게 인도 커피의 매력을 제공하고 있는 것이 특징이다.

잎새주로 잘 알려진 주류업체인 보해양조는 프랑스 조향회사와 손잡고 장미추출액을 첨가해 장미꽃 향기가 나는 소주 제품인 ‘언니네 부르스’를 지난 8일 생산을 시작하였으며 곧 제품을 출시할 계획이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