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롯데칠성, '델몬트 파머스 주스바' 소포장 형태 2종 출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머니S MNB, 식품 유통 · 프랜차이즈 외식 & 창업의 모든 것
롯데칠성음료가 휴대성과 음용 편의성을 높인 소용량 착즙주스 '델몬트 파머스 주스바' 240ml 페트 오렌지, 자몽 2종을 선보였다.

이 제품은 1회 음용 분량의 소포장 형태로 용량이 적고 가벼워 휴대성이 뛰어나 착즙주스 본연의 신선한 맛을 언제 어디서나 간편하게 즐길 수 있다.

파머스 주스바의 오렌지 제품은 미국 플로리다산 생오렌지 3.3개를 착즙한 주스다. 상큼하고 달콤한 오렌지 착즙 95%와 속껍질인 펄프셀(Pulp Cell) 5%가 들어있고, 자몽 제품은 스페인산 생자몽 2.5개를 착즙해 달콤 쌉싸름한 자몽 착즙 95%와 펄프셀 5%가 들어있다. 두 제품 모두 과일 속껍질이 함유돼 과일을 직접 갈아 마시는 것과 같은 풍부한 식감을 느낄 수 있다.

롯데칠성음료 관계자는 "파머스 주스바 소용량 제품은 대용량 제품이 부담스러운 싱글족뿐만 아니라 불황으로 필요한 물건만 적당한 용량만큼 구매하려는 알뜰족에게 인기를 끌 것으로 기대된다"라며, "과일 본연의 풍부한 영양까지 그대로 담아 간단하게 즐기는 한 끼 식사 대용으로도 마시기 좋다"라고 말했다.

한편, 파머스 주스바는 국내 1등 주스 브랜드 '델몬트(K-BPI, 한국산업의 브랜드파워 18년 연속 1위)'의 노하우로 만들어져 소비자에게 뛰어난 품질과 합리적인 가격의 착즙주스를 맛볼 기회를 제공하고, 국내 착즙주스 시장의 저변 확대와 대중화를 위한 제품이다.

파머스 주스바는 외부 공기나 세균이 들어가지 않도록 무균 상태에서 내용물을 담는 어셉틱 공법으로 생산되며, 유통 및 판매 과정에서 저온 상태를 유지하는 콜드체인시스템을 적용해 신선도와 안전성을 높였다.
김정훈 kjhnpce1@mt.co.kr  | 

보고, 듣고, 묻고 기사로 풀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