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이디야, 폭염에 여름 음료 판매량 급증 …가맹점 매출 상승에도 견인차 역할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프랜차이즈 커피브랜드 '이디야커피'가 8월 들어 평년기온을 크게 웃도는 폭염에 여름 음료 판매량이 급증한것으로 나타났다.

지난 8월 1일부터 20일까지 이디야커피의 플랫치노와 빙수, 에이드, 쉐이크 등 여름 인기 음료의 판매량이 전월 동기 대비 큰 폭으로 증가했다. 수은주가 올라감에 따라 여름 음료 판매량도 수직 증가한 것. 지난 7월 중순까지 25도 안팎을 오르내리던 평균기온은 8월이 되자 30도를 훌쩍 넘어섰다.
@머니S MNB, 식품 유통 · 프랜차이즈 외식 & 창업의 모든 것

이디야커피의 여름 신메뉴인 ‘복숭아’·’자두 플랫치노’ 2종의 지난 20일간 판매량은 전월 동기 대비 무려 113%나 증가했다. 이디야커피 관계자는 “새콤달콤한 여름 제철과일인 복숭아와 자두가 폭염에 지친 고객의 입맛을 사로잡은 것으로 보인다”고 전했다.

여름시즌에만 판매되는 빙수도 같은 기간 판매량이 껑충 뛰었다. 이디야커피의 빙수 판매량은 전월 동기 대비 52%나 증가했다. 이디야커피는 올해 처음으로 눈꽃빙수를 선보이는 한편, 기존 빙수 메뉴인 ‘리얼빙수’도 신메뉴 3종을 출시하는 등 라인업을 강화했다.

톡톡 쏘는 탄산이 들어가 청량감을 즐길 수 있는 에이드 제품의 판매량도 같은 기간 대비 21% 증가했다.
이는 이디야 가맹점 매출상승의 견인차 역할을 했다. 이디야커피 관계자에 따르면, 이디야커피의 8월 현재까지 가맹점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28% 증가한 수치를 보이고 있다. 여름철 폭염으로 상대적으로 객단가가 높은 빙수를 많이 찾고 더운 날씨에 땀을 많이 흘리는 고객들이 찬 음료를 상대적으로 더 자주 마시기 때문이다.

이디야커피 관계자는 “8월의 기록적인 폭염으로 시원한 음료를 찾는 고객이 전월에 비해 크게 늘었다”며 “이와 함께 고객의 입맛에 맞춰 눈꽃빙수, 제철 과일을 활용한 메뉴 등 다양한 신메뉴를 발 빠르게 선보인 것이 시너지효과를 낸 것으로 보인다”고 분석했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