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삼칠포차, 새로운 메뉴가 나왔어요 … 요리안주 3,700원이면 가능해요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끼부리는 감성주점 '삼칠포차'가 모든 메뉴 요리는 3,700원에 가능하다는 컨셉을 중심으로 신메뉴를 선보였다.

가격혁명, 착한가격을 제시하고 있는 '삼칠포차'는 2016년 하반기 신메뉴로 날치알크림우동, 알레스카얼음황도.김치만두전골, 치즈나쵸,얼음골냉채면,돈까포테이토,군갈비만두 등을 선보였다.


삼칠포차(37포차)는 15평 기준으로 평균 4회전 운영이 가능한 수익구조를 제시하고 있다. 일평균 1,400,000원의 매출을 올릴것을 가정할때 30% 수익율이 예측하고 있다.

삼칠포차 관계자는 "가성비를 따지는 요즘 소비자들의 니즈를 파악, 모든 안주를 3700원에 판매하는 콘셉트를 내세우고 있다."라며 "프랜차이즈 가맹본부의 체계적인 지원시스템을 통해 식재료 원가를 낮췄고, 판매 대비 마진율을 높일 수 있도록 했다."고 말했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