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텔가] 호텔신라, '맛있는 제주만들기' 15호점 선정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제주도 외도동에 위치한 커피숍 '나무향기'가 호텔신라 상생 프로그램인 '맛있는 제주만들기' 15호점 주인공이 됐다. /사진=호텔신라

호텔신라(대표이사 이부진)의 대표적인 상생 프로그램인 '맛있는 제주만들기' 15번째 식당이 선정됐다. 

29일 호텔신라는 제주시 외도동에 자리한 커피숍 '나무향기'를 맛있는 제주만들기 15호점으로 선정했다고 밝혔다. 맛있는 제주만들기 지원 대상이 일반 식당이 아닌 커피숍이 선정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나무향기는 주효미(39)씨가 2009년부터 운영해온 약 83㎡(25평) 규모의 커피숍이다. 주씨가 개업할 당시 인근에는 커피전문점이 많지 않았으나 최근 수년간 도 유입인구가 증가해 프랜차이즈 커피전문점과 편의점이 우후죽순으로 늘어 커피숍 매출이 급감해 생활고를 겪은 것으로 알려졌다.

아르바이트 등으로 생활비를 보충하던 주씨는 맛있는 제주만들기 활동을 담은 방송을 보고 직접 사연을 신청했다.

이번 맛있는 제주만들기 15호점은 음식점으로 업종을 전환해 재개장할 예정이다. 주씨가 호텔신라와의 면담에서 커피숍 운영만으로는 경쟁력을 확보하기 어렵다고 판단, 업종 전환을 희망한 것이다.

지금까지 맛있는 제주만들기 지원 대상 선정 후 메뉴를 전면 개편하는 경우는 있었지만 업종을 완전히 바꾼 전례는 없었다. 

호텔신라는 주씨의 면담, 주변상권 조사를 통해 15호점만의 차별화된 음식 메뉴를 새롭게 개발해 노하우를 전수한다. 또 호텔의 고객 응대 서비스 교육을 실시하며 주방시설도 전면 교체해 8월 중순 다시 문을 열도록 지원한다.

한편 맛있는 제주만들기는 호텔신라가 제주특별자치도, 지역방송사 JIBS와 함께 추진 중인 프로젝트로 관광제주의 음식문화 경쟁력을 강화하고 영세자영업자들에게 재기의 발판을 마련해주는 상생 프로그램이다. 호텔 임직원들이 조리법과 응대 서비스 등의 맞춤형 컨설팅을 제공하고 내외 시설물까지 전면 교체해준다.

박정웅 parkjo@mt.co.kr  | 

자전거와 걷기여행을 좋아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