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책·정보알아야할 비지니스 종합정보 뉴스를 소개합니다.

모바일 상품권 미환급금 '5년간 322억원'…5년 지나면 자동소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이미지투데이 @머니위크MNB, 식품 유통 · 프랜차이즈 외식 & 창업의 모든 것
최근 5년간 소비자에게 환급되지 않은 모바일 상품권 미환급액이 322억 원에 이르는 것으로 나타났다.

녹색소비자연대 ICT소비자정책연구원은 미래창조과학부에서 받은 '최근 5년간 모바일상품권 미환급 현황' 자료를 분석한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고 15일 밝혔다.

2011년부터 지금까지 사용 기한이 지난 모바일 상품권은 719억 원으로 이 중 소비자에게 환급된 금액은 55%인 397억원, 환급되지 않은 금액은 45%인 322억원이다. 모바일 상품권은 정해진 이용 기간 안에 사용하지 않으면 5년 이내에 환급받을 수 있는데 5년이 지나면 자동 소멸한다.

업체별 환급률(2015년 기준)을 보면 자체 환급 시스템을 구축한 카카오가 88.52%(미환급액 37억원)로 가장 높았고, SPC클라우드가 11.58%(3억원)로 가장 저조했다. CJ E&M 18.18%(1억원), 원큐브마케팅 18.77%(3억원), SK플래닛 19.47%(32억원), KT엠하우스 25.79%(3억원)였다.

녹색소비자연대 관계자는 " 기존 모바일 상품권 업체들은 환급 시스템을 제대로 마련하지 않아 환급률이 저조한 것으로 분석됐다"면서 "카카오와 같이 소비자 권리를 찾아주기 위한 적극적인 환급 시스템 도입을 촉구한다"고 말했다.

김설아 sasa7088@mt.co.kr  | 

머니S 산업1팀 재계 담당 기자.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