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치킨으로 쿠킹클래스까지 … 새로운 ‘치밥문화’를 만들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제품을 넘어 이를 활용한 문화를 만들어 낸다는 것은 쉬운 일이 아니다. 하지만 한 번 생성된 문화는 쉽게 사그라들지 않고, 오래 유지되기 때문에 많은 브랜드들은 상품을 둘러싼 문화를 만들기 위해 노력과 투자를 아끼지 않는다.

굽네치킨은 최근 치킨 소스에 밥을 비벼먹는 ‘치밥문화’를 생성하고 이를 선도하고 있다. 

치밥은 고추장 베이스의 특제 소스를 발라 감칠맛 나는 매운맛이 특징인 굽네 볼케이노에 밥을 비벼먹는 것으로, 소비자의 경험이 온라인 상에 알려지면서 차츰 입소문이 나기 시작했다. 이에 굽네치킨은 주문 시 일정 금액을 추가하면 CJ햇반을 함께 제공하는 서비스를 발 빠르게 진행해 치밥 문화를 탄생케 했다. 

▲굽네치킨과 CJ햇반은 지난달 28일 CJ 백설 요리원에서 ‘굽네치킨 X CJ햇반으로 즐기는 치밥 쿠킹클래스’를 공동 개최하여 현재 인기를 끌고 있는 치밥 문화를 소비자과 공유하는 시간을 가졌다.

나아가 굽네치킨은 CJ햇반과 소비자 이벤트를 함께 열고 치밥문화를 많은 소비자들과 공유하는데 앞장서고 있다. 굽네치킨과 CJ햇반은 지난달 28일 ‘치밥’에 잘 어울리는 토핑을 추천한 9쌍을 ‘굽네치킨 X CJ햇반으로 즐기는 치밥 쿠킹클래스’에 초대해 성황리에 진행을 마쳤다.

서울 중구 CJ 백설 요리원에서 진행된 치밥 쿠킹 클래스에서는 안성수 셰프가 강사로 나서 ‘치밥의 UPGRADE변신!’이라는 주제로 클래스를 진행했다. 고추냉이와 크림치즈, 계란 반숙을 곁들인 치밥과 망고와 마그마소스를 곁들인 치밥 등 안성수 셰프의 아이디어가 담긴 치밥 레시피를 함께 배우며 소비자와 소통의 시간을 가졌다. 

굽네치킨 홍경호 대표는 “굽네치킨의 치밥이 단순 트렌드에서 그치지 않고, 여러 소비자들과 교감하며 하나의 놀이, 나아가 문화로서 발전할 수 있도록 다양한 이벤트와 프로모션을 진행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