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 지난해 외국인 토지 보유 면적 전국 최고

기사공유
지난해 전남지역의 외국인 토지 보유 면적이 전국에서 가장 넓은 것으로 나타났다.

20일 국토교통부의 ‘2015년말 외국인 토지 보유현황’에 따르면 국내에서 외국인이 보유한 토지면적은 2억2827만㎡(228㎢)로 전체 국토면적의 0.2%를 차지했고, 금액으로는 32조5703억원에 달했다. 지역별로 전남은 3826만5000㎡로 전제 면적의 16.8%를 차지했고 금액으로는 2조5878억원(7.9%)에 이르렀다. 광주는 295만6000㎡로 전체면적의 1.3%, 금액은 3695억원(1.1%)으로 나타났다.

광주=이재호 jaeho5259@mt.co.kr  | 

광주전남지역 경제 소식을 빠르고 정확하게 독자 여러분께 전달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