참여자치21, 신임 사무처장에 박재만 전 광산구청 인권팀장 임명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광주지역 대표 시민사회단체인 참여자치21 신임 사무처장에 박재만(49) 전 광산구청 인권팀장이 임명됐다. 

박 신임 사무처장은 지난 1996년부터 윤장현 광주시장이 공동대표였던 ‘광주시민연대모임’상근활동가를 시작으로 홍콩 아시아인권위원회 코디네이터, 국가인권위원회 조사관, 광산구청 인권팀장 등 주로 인권분야에서 활동했으며, 참여자치21 기획실장을 역임한 바 있다. 

박 사무처장은 “시민사회와 행정에서의 경험을 바탕으로 참여자치 21이 지속적으로 펼쳐 온 권력감시운동을 강화하겠다”며 “시민과 함께 지역사회 이슈를 발굴하고, 대안을 제시해 시민사회의 지평을 넓히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광주=이재호 jaeho5259@mt.co.kr  | 

광주전남지역 경제 소식을 빠르고 정확하게 독자 여러분께 전달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