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이슈·트랜드비자트랜드와 최근업계이슈를 심층분석 소개합니다.

“바쁜 직장인 잡아라” 과일·채소 손쉽게 먹자!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보건복지부가 최근 발표한 ‘국민 건강통계’에 따르면 1일 권장 수준 이상의 과일류 섭취 비율은 28%, 채소류는 23.8%로 나타났으며 과일과 채소 모두 권장량 이상 섭취하는 비율은 6.7%에 불과했다. 

특히 사회 초년생인 20대의 과일·채소 섭취량이 가장 적었다. 이에 따라 정부는 ‘국민 공통 식생활 지침’을 제정해 발표하면서 과일과 채소의 섭취를 적극 권장하고 나섰다.

바쁜 직장인들이 꾸준히 시간을 내어 과일, 채소를 섭취하기란 쉬운 일이 아니다. 이에 쉽게 과일과 채소를 간편하게 섭취할 수 있는 건조과일, 채소음료 등이 젊은 층의 눈길을 끌고 있다. 

따로 손질하거나 조리할 필요가 없고, 보관이 용이해 섭취가 간편하며, 과일이나 채소를 그냥 섭취하는 것과 비교해 영양적인 면에서도 큰 차이가 없는 것이 인기 요인이다.

간편한 영양 관리가 필요한 20~30대 직장인을 주 타깃으로 과일과 채소를 활용한 제품을 다양하게 선보이고 있다. 원물의 영양을 그대로 보존하고 편의성을 높여 젊은 층 소비자들의 구매 심리를 자극하겠다는 전략이다.

과일 가공 전문 브랜드 '복음자리'는 과일을 과자처럼 간편하게 즐길 수 있는 건조 과일칩 ‘자연에서 온 과일칩’을 선보이며 직장인 소비자를 공략하고 있다. 

배칩, 감귤칩, 사과칩 3종 구성으로 선택의 폭을 넓혔으며, 국내산 과일에 첨가물을 전혀 넣지 않고 저온열풍건조 기법으로 건조해 과일 본연의 맛과 영양소를 그대로 담았다. 또한 사무실에서 편하게 섭취할 수 있도록 지퍼팩 포장과 미니 사이즈로 휴대성과 편의성을 높였다.
▲ 복음자리 ‘자연에서 온 과일칩’ 3종 @머니위크MNB, 식품 유통 · 프랜차이즈 외식 & 창업의 모든 것

매일유업은 ‘마시는 샐러드’라는 콘셉트로 과일과 채소를 간편하게 마실 수 있도록 한 ‘썬업 과일야채샐러드’를 새로 출시했다. 오렌지·당근 등으로 만든 ‘녹황’, 토마토·사과를 주재료로 한 ‘레드’, 포도·블루베리 등이 들어간 ‘퍼플’ 3종으로 제품 당 10가지의 과일과 채소를 함유했다. 하루 한 잔(200ml 기준)으로 1일 과일·채소 권장량 부족분 200g을 채울 수 있다.

돌(Dole) 코리아의 ‘채소스틱’은 채소를 스틱 형태로 개별 포장한 제품이다. ‘반반한 스틱(샐러리&당근)’, ‘샐러리 스틱’, ‘자색 당근 스틱’, ‘파프리카 스틱’ 총 4종으로 출시됐다. 아삭한 식감과 신선함을 느낄 수 있는 채소를 선별해 구성했으며 세척 및 손질되어 언제 어디서나 간편하게 먹을 수 있다는 점이 특징이다.

식이 섬유가 풍부한 뿌리채소 고구마는 여성 직장인들의 다이어트 간식으로 선호도가 높다. 동원F&B의 '자연한입 고구마'는 국산 고구마를 그대로 말려 식감을 살린 말랭이 간식이다. 고구마 외에 첨가물을 제외했으며 소포장 파우치에 한입 크기로 담아 출출할 때 간편하게 즐길 수 있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