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롯데리아, 지난해 사상 최악의 성적표… 순손실 572억 '적자전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국내 토종 햄버거 프랜차이즈 롯데리아가 지난해 최악의 영업실적을 기록했다.

12일 금융감독원 전자공시에 따르면 롯데리아는 지난해 당기순이익 -572억원을 기록, 적자전환했다. 이 기간 매출액 9601억원, 영업이익 134억원으로 각각 전년대비 -2.7%, 영업이익 -67.8%  감소했다.  

당기순손실은 해외 자회사인 버거킹 재팬의 차입금에 대한 지급보증 548억원을 회계 장부에 선 반영한 액수다. 동남아시아 경기 침체에 따른 주가 하락으로 베트남, 인도네시아 롯데리아 법인의 주식가치 재평가 차이금액인 222억을 역시 국제회계기준(IFRS)에 따라 회계 장부에 선 반영됐다. 

지급보증의 경우 모기업인 당사가 버거킹 재팬의 금융기관 차입에 대해 지급보증을 한 것으로 현재 버거킹 재팬 매출액은 지난해 12.1%, 16 1분기 18.0% 신장 중이며 향후 실적도 개선될 것이라는 게 롯데리아의 설명이다.

롯데리아 관계자는 "지난해 메르스 사태와 외식업계 간 경쟁 심화로 매출이 소폭 줄었고, 영업이익은 사업 다각화를 위한 신규투자와 광고판촉비 증가 등으로 인해 감소했다"고 설명했다.



김설아 sasa7088@mt.co.kr  | 

머니S 산업1팀 재계 담당 기자.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