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비비큐, 신컨셉 창업 경쟁력 강화한 올리브카페, 치킨앤비어 런칭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치킨 프랜차이즈 비비큐가 100% 엑스트라버진 올리브유를 튀김유로 사용하는 BBQ의 아이덴티티와 국민 건강을 최우선으로 생각하는 경영철학을 반영한 신 컨셉 ‘BBQ 올리브 카페’를 런칭했다.

지난 3월 12일(토) bbq OLIVE CAFE 정릉풍림스타점이 오픈하였으며, 17일(목)에는 bbq CHICKEN&BEER 장기수변점이 그랜드 오픈식을 가졌다.

▲ bbq CHICKEN&BEER 장기수변점 (제공=비비큐)

비비큐는 배달 중심의 bbq OLIVE CHICKEN, 배달과 내점의 조화를 이룬 식사와 음료를 즐길 수 있는 카페형 bbq OLIVE CAFE, 수제맥주와 치킨을 즐길 수 있는 내점 중심의 bbq CHICKEN&BEER의 3가지 타입을 선보여 예비창업자들이 상권 및 비용, 니즈에 맞게 선택할 수 있도록 했다.

배달 중심의 ‘bbq OLIVE CHICKEN’ 은 1995년 제너시스비비큐 그룹 창립 부터 비비큐의 대표 매출을 책임지고 있는 소자본 창업 컨셉으로 10평 기준 4,000~8,000만원의 창업비용이 든다. 생계형 부부 창업자에게 유리한 모델로, 현재10년 이상 운영한 가맹점이 500여개에 이를 정도로 탄탄한 투자 안정성을 보여주고 있다.

배달과 내점이 조화를 이룬 ‘bbq OLIVE CAFE’는 치킨을 비롯해 피자와 수제버거, 주류를 함께 취급해 저비용 고수익을 보장하는 컨셉이다. 

편안하고 간편한 치킨 카페를 표방해 페스츄리 사각 피자, 수제버거, 샐러드, 브런치, 커피 등 다양한 메뉴구성을 통하여 영업시간 내내 빈틈없는 매출을 선보이는 수익 중심의 창업 모델이다. 25평 기준 투자비 9,000만원~1억 5천만원이다. 

내점고객 중심의‘bbq CHICKEN&BEER’는 전형적인 투자형 사업모델 이다. 배달에 대한 어려움을 호소하는 창업자들의 니즈에 맞춰, 내점에만 집중하여 사업을 높이는 모델이다. 크래프트 비어(수제맥주), 크림생맥주를 판매해 고품격 치맥문화를 이끌어 나갈 예정이다. 

bbq CHICKEN&BEER 는 퇴직 후 마땅한 투자처를 찾지 못한 은퇴자들의 투자모델로서, 화려하고 안정적인 인생 2막을 이끌어 주기에 적합한 사업모델이다.

지난 3월 17일(목) 에 오픈한 bbq CHICKEN&BEER 장기수변점은 주변 기반 상권이 아직 완성되지 않은 열악한 입지조건임에도 불구하고 일 매출 200만원 이상의 대박을 터트리며, 예비창업자의 문의가 증가되고 있다고 한다. 40평 이상 기준 1억5천만원 ~ 2억원의 투자비로, 투자형 창업자가 관심가저 볼만한 안정적인 투자 모델이다.

비비큐 윤경주 사장은 “비비큐는 브랜드 슬로건을 ‘Taste Happiness!’ 로 정하고, 집밥을 먹는 듯한 편안함과 다시 찾고 싶은 낭만이 있는 매장으로 포지셔닝 해 고객에게 행복하고 건강한 외식문화를 전파할 예정이다” 며 “또한, 과유불급에 기반한 디자인 원칙을 통해 초기 창업 비용을 낮춰 창업 희망자들에게 기회를 제공해 창업자들이 만족할 만한 수익을 가져갈 수 있는 수익 추구형 가맹사업을 전개해 나갈 것이다” 고 포부를 밝혔다.

BBQ는 안심 창업을 위한 다양한 인프라 시스템을 갖추고 있다. 치킨대학에서 BBQ 창업을 위한 메뉴 조리부터 서비스, 마케팅 까지 A부터 Z까지, 예비 창업자가 외식전문 경영인으로 인생2막을 하기 위한 모든 것을 전수해 준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