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네네치킨 ‘쇼킹한 매운맛’ 호주를 사로잡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네네치킨의 대표메뉴 ‘쇼킹핫 양념치킨’에 대한 호주 현지 반응이 뜨겁다. 네네치킨이 12일 공개한 자료에 따르면 호주인들이 평소 즐겨 먹는 정통 후라이드 치킨과 더불어 매콤한 소스가 특징인 ‘쇼킹핫 양념치킨’이 호주 매장의 인기메뉴로 떠오르고 있다.

네네치킨 호주 매장에서 가장 인기 있는 메뉴는 ‘후라이드 치킨’으로 전체 판매 비중의 36%를 차지한다. 
@머니위크MNB, 식품 유통 · 프랜차이즈 외식 & 창업의 모든 것

2위는 29%로 ‘양념치킨’이, 3위는 10%로 ‘쇼킹핫 양념치킨’이 뒤를 잇는다. 매운맛에 익숙지 않은 호주 사람들이 매콤한 소스로 버무려진 쇼킹핫 양념치킨을 선택하는 것은 매우 이례적인 경우다.

호주에서 판매하는 ‘쇼킹핫 양념치킨’은 한국에서 개발한 특제 스파이시 소스를 그대로 공수해 만들어진다. 매콤하면서도 담백한 스파이시 소스와 바삭하게 튀겨낸 닭고기의 조합은 특유의 감칠맛으로 호주인의 입맛을 사로잡고 있다.

이처럼 긍정적인 현지 반응 덕분에 네네치킨의 호주 진출에도 청신호가 켜졌다. 네네치킨은 지난 12월 말 치킨 프랜차이즈 최초로 서호주에 진출한데 이어, 이달 6일 멜버른에 호주 내 5번째 매장을 출점하며 호주 진출에 속도를 내고 있다. 

2015년 6월 첫 매장을 개점한 이후 멜버른에만 벌써 4번째 출점으로 네네치킨에 대한 현지의 관심을 짐작할 수 있다.

네네치킨 관계자는 “쇼킹핫 양념치킨, 김치버거와 같은 한국적인 메뉴가 새로운 것을 추구하는 호주인의 입맛을 자극하고 있다”며 “한국적이면서도 호주의 지역적 특성을 반영한 메뉴 개발로 K-food를 널리 알리는데 앞장설 것”이라고 전했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