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풀무원, 국내산 통곡물로 만든 건강 시리얼 ‘뮤즐리’ 3종 리뉴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풀무원식품이 국내산 통곡물로 만든 ‘뮤즐리’ 3종을 리뉴얼했다.

이번에 리뉴얼한 제품은 ‘오리지널’, ‘슈퍼곡물 렌틸&귀리’, ‘키즈 코코아’ 등으로 바삭하면서 부드러운 식감을 살리기 위해 곡물의 배합을 변경하고, 국내산 통곡물을 튀기지 않고 열과 압력으로만 구워냈다. 

여기에 크랜베리, 딸기, 아몬드 등 토핑을 풍부하게 넣어 맛과 영양을 더욱 살렸다. 또한, 백설탕 대신 ‘비정제 원당’과 ‘프락토올리고당’을 사용해 단맛도 건강하게 냈다.
@머니위크MNB, 식품 유통 · 프랜차이즈 외식 & 창업의 모든 것

‘오리지널(430g/8,000원)’은 현미, 보리, 밀 등 국내산 통곡물에 크랜베리, 딸기, 아몬드를 더해 통곡물과 과일의 맛과 영양을 그대로 담았다. 우유 또는 두유와 함께 즐기거나 요거트 토핑으로 곁들이면 더욱 맛있게 즐길 수 있다.

‘슈퍼곡물 렌틸&귀리(400g/7,850원, 300g/6,350원)’는 타임지가 선정한 세계 10대 슈퍼푸드인 렌틸과 귀리를 더해 고소함과 영양을 더욱 강화한 것이 특징이다. 여기에 크랜베리와 아몬드 슬라이스를 추가해 다양한 식감과 다채로운 맛을 경험할 수 있다.

‘키즈코코아(320g/7,750원, 240g/6,250원)’는 곰돌이 모양의 달콤한 코코아 쌀 스낵을 넣어 어린이들이 통곡물과 자연스럽게 친해질 수 있도록 만든 제품이다. 우유와 함께 하면 우리 아이의 든든한 한 끼 식사로 제격이다.

풀무원 뮤즐리는 제품 구성뿐 아니라 패키지도 리뉴얼했다. 소비자들이 제품을 쉽게 구별하고 선택할 수 있도록 렌틸, 귀리, 크랜베리, 딸기 등 뮤즐리의 주요 성분이 잘 드러나게 패키지를 디자인했다.

한편, 100여 년 전 스위스에서 시작된 뮤즐리는 곡물 그대로를 자연 건조해 섬유질과 영양이 매우 풍부하며 독일, 영국 등 유럽에서는 건조과일, 견과류 등과 함께 우유에 타 먹는 아침식사로 대중화돼 있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