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명절 선물세트로 보는 커피 트렌드… ‘더치커피’, ‘싱글오리진 원두’ 등 담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유통업계는 민족 고유의 명절인 ‘설’을 앞두고 다양한 선물세트를 선보이고 있다. 커피전문점 업계 역시 설 대목 특수를 놓치지 않고 다양한 구성의 커피 선물세트를 출시했다. 

특히 이번 선물세트는 고객들의 높아진 눈높이에 맞춰 ‘더치커피’, ‘싱글오리진 원두’ 등 프리미엄 제품들이 주를 이루고 있다.

프랜차이즈 커피 전문 브랜드인 '탐앤탐스'는 대표 인기 제품들로 구성한 ‘2016 탐앤탐스 설날 선물세트’ 10종을 선보였다. 이 중 가장 인기가 높은 제품은 단연 ‘더치커피’로 지난 설 명절 대비 3배 이상 판매가 증가했다. 

탐앤탐스 더치커피는 에티오피아 시다모와 예가체프 원두를 12시간에 걸쳐 저온수로 추출해 순하고 부드러운 풍미가 특징이다. ‘커피의 와인’이라는 애칭에 걸맞게 와인병 모양의 유리병에 담아 선물의 품격을 높였다. 

<더치커피 시다모 750ml> 단품 및 예가체프(750ml) 두 병, 시다모(300ml) 두 병, 티앤커피 글라스가 포함된 <더치커피 선물세트> 2종으로 판매 중이다. 가격은 각각 1만8천원, 3만5천원.

엔제리너스는 싱글오리진 원두를 담은 ‘설 선물세트 2종’을 출시했다. ▲수마트라 만델링, ▲페루 찬찬마요, ▲코스타리카 엘 인디오, ▲에티오피아 시다모 G2 등 싱글오리진 원두 4종으로 이 중 고객이 직접 원두 1종을 선택할 수 있다. 

원두 1종과 ‘매직머그’ 또는 ‘써모스 보온병’ 중 하나를 선택해 <머그세트>와 <텀블러세트> 선물세트를 구성할 수 있다. 가격은 각각 3만원, 4만5천원.

카페베네는 더치커피(375ml) 두 병과 대용량 콜드컵으로 구성된 <스페셜 더치커피 세트>를 출시했다. 깊은 커피 향을 느낄 수 있는 ‘프리미엄 더치 콜롬비아 수프리모’와 풍부한 과일향과 부드러운 질감의 ‘프리미엄 더치 에티오피아 예가체프’로 2종으로 구성했다. 가격은 2만5천원.

탐앤탐스의 이제훈 마케팅기획팀장은 “커피에 대한 관심과 수요가 증가하면서 커피의 다양성을 즐기는 애호가들이 늘어나고 있다”며 “이번 설 선물세트는 이러한 커피 애호가들의 기호를 그대로 반영한 것으로 프리미엄 커피 선물세트의 인기는 더욱 올라갈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