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홍미3, 다이소 300대 한정 판매… 직구보다 10만원 싸고 위약금 없는 '9만9000원'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다이소 홍미3' '다이소 홍미'

다이소 내 휴대폰 자판기 업체인 폰플러스컴퍼니가 USIM(유심)을 개통하는 조건으로 샤오미의 스마트폰인 '홍미3'를 9만9000원에 단독 판매한다고 25일 밝혔다.

다이소는 기존의 해외직구폰보다 약 10만원 정도 저렴하며 무약정으로 판매해 위약금도 없다고 설명했다. 최저 요금제로는 월 1만3500원(부가세 제외)에 LTE 데이터 750MB와 음성통화 30분을 제공하는 '약정없는 LTE 유심 13 요금제'부터 선택 가능하다. 신규가입·번호이동·기기변경 모두 가능하다.

이응준 폰플러스컴퍼니 대표는 "다이소 내 휴대폰 자판기를 통해 샤오미 '홍미노트3'를 국내 최저가로 판매해 소비자에게 관심을 끈 바 있었는데 이번 프로모션은 그 이상이 될 것"이라며 "오는 27일 오후 12시부터 선착순 300대 한정으로 물량을 준비했다"고 말했다.

한편 폰플러스컴퍼니는 지난해 12월 말부터 국내 최저가로 블랙베리, 레노버 K3, 샤오미 홍미노트3 등 다양한 외국 스마트폰을 구매와 개통할 수 있는 '해외직구대행 원스톱 서비스'를 개시하고 있다.

/사진=다이소
진현진 2jinhj@mt.co.kr  | 

머니투데이 경제주간지 머니S 산업1팀 IT 담당 진현진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