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이디야커피 '비니스트 미니'… 좋은 품질, 유통판매채널 강화로 지속 성장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커피브랜드 '이디야커피'가 스틱원두커피 ‘비니스트 미니’ 판매가 3,000만 스틱을 돌파했다.

지난 2014년 출시 한 비니스트 미니는 당해 1,000만스틱이 판매됐으며, 지난해 2,000만스틱이 추가로 판매되며 누적 판매량 3,000만 스틱을 돌파했다.
@머니위크MNB, 식품 유통 · 프랜차이즈 외식 & 창업의 모든 것

비니스트 미니의 인기 요인은 ‘품질’이었다. 비니스트 미니는 이디야 커피연구소에서 직접 로스팅한 원두를 함유했으며, 커피의 깊은 풍미를 살리기 위해 아라비카 원두를 100% 사용했다.

‘비니스트 미니 오리지널’은 진한 바디감의 콜롬비아 수프리모 커피와 이디야 원두를 블렌딩해 다크 초콜릿 맛과 카라멜 향이 조화를 이루며, ‘마일드’는 은은하고 달콤한 풍미의 에콰도르 최상급 커피와 독특한 숯불 로스팅을 통해 그윽한 향과 달콤한 맛을 내 남녀 누구나 쉽게 즐길 수 있다.

이디야커피 관계자는 "비니스트 미니는 꾸준한 성장세인 스틱원두커피 시장에서 품질을 강점으로 소비자들의 선택을 받으며 점차 인지도를 넓혀가고 있다”며, “앞으로 5,000만 스틱을 넘어서도 맛과 품질에 관해선 이견이 없도록 꾸준히 연구 개발에 매진해 나갈 예정”이라고 강조했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