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SPC그룹, ‘안전·행복 프랜차이즈’ 인증

기사공유
SPC그룹의 ㈜파리크라상, 비알코리아㈜, ㈜삼립식품이 안전보건공단으로부터 ‘안전·행복 프랜차이즈’ 인증을 받았다.

‘안전·행복 프랜차이즈’ 인증은 안전보건공단이 서비스 업종 사업본부와 매장의 안전하고 건강한 근로환경 조성을 위해 실시하는 제도이다. 사업장에서 자율적인 안전보건경영시스템을 구축한 후, 공단에 인증을 신청하면 현장 심사 등을 거쳐 인증을 수여한다.


인증서 수여식은 지난 10일 던킨도너츠 타임스퀘어점에서 열렸다. ㈜파리크라상, 비알코리아㈜, ㈜삼립식품 총 3개사 본사를 비롯해 파리바게뜨, 파리크라상, 파스쿠찌, 던킨도너츠, 배스킨라빈스, 빚은, 라그릴리아, 베라피자의 10개 지점이 우수지점으로 인증패를 받았다.

특히 3개사와 우수지점은 제과점, 아이스크림, 떡류, 도너츠, 커피류 사업장으로는 국내 1호로 인증 받아 그 의미를 더했다.

인증을 받은 우수지점은 구축된 시스템에 따라 유해 위험 요인에 대한 주기적 업데이트, 근로자 대상 안전보건 교육, 안전통로 확보, 정리정돈, 안전 표지 게시 등을 체계적으로 관리할 예정이다.

SPC그룹 관계자는 “그 동안 식품안전센터가 주관하여 위해 상품 판매 차단 시스템을 가동하는 등 식품 안전 경영에 만전을 기해왔다”며, “이번 ‘안전·행복 프랜차이즈’ 인증 획득을 계기로 고객과 매장 직원 모두에게 안전하고 쾌적한 보건 환경을 구축하고, 나머지 매장들의 인증 확대도 독려하겠다”고 전했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