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엔제리너스커피, 전속모델 신민아 주연 ‘오 마이 비너스’ 제작지원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프랜차이즈 커피전문점 '엔제리너스커피'가 전속모델 신민아와 소지섭 주연의 KBS2 월화드라마 ‘오 마이 비너스’를 제작 지원한다.

‘오 마이 비너스’는 얼짱에서 몸짱으로 역변한 신민아와 지.덕.체.미.재력을 갖춘 5종 퍼펙트남 소지섭 그리고 정겨운, 유인영 등 네 남녀가 그려내는 헬스 힐링 로맨틱 코미디 드라마다.


지난 6월부터 엔제리너스커피의 전속모델로 활동하고 있는 주연배우 신민아는 <오 마이 비너스>에서 고등학교 시절 ‘대구 비너스’로 불리며 뭇 남성들의 선망의 대상이었지만 15년 뒤 77kg 몸꽝녀로 역변한 변호사 ‘강주은’ 역이다.

엔제리너스커피는 <오 마이 비너스> 제작 지원을 통해 매장을 촬영 장소로 제공하고, 극중 커피를 좋아하는 신민아의 모습을 통해 겨울 신제품 및 자유롭고 세련된 콘셉트의 인테리어, 원두 우수성을 알리는 메신저로 담아낼 예정이다.

엔제리너스커피 관계자는 “드라마의 사랑스럽고 따뜻한 이미지가 엔제리너스커피와 잘 어울린다고 판단해 제작지원 하게 됐다”라며, “엔제리너스커피는 이번 드라마를 통해 ‘커피의 변화는 엔젤로부터’라는 브랜드 가치를 새롭게 알리고, 소비자에게 한층 더 친근하게 다가가기 위해 노력할 것이다”라고 전했다. 

한편, 엔제리너스커피는 올해 20대 여성들의 워너비 스타 모델 겸 배우 신민아를 광고모델로 선정, 특별한 전용잔에 담긴 에스프레소 크림 커피 ‘아메리치노’와 ‘오렌지 필소굿’를 출시했다. 특히 아메리치노는 올 여름 ‘신민아 커피’로 불리며 출시 이후 300만 잔 판매 돌파하며 엔제리너스커피 대표메뉴로 자리 잡았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