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용량 1리터 커피, '핵커피' 마포점 오픈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일본이나 러시아 등을 제쳤을 정도로 우리나라의 커피 소비량은 상당한 것으로 나타나고 있다. 세계 시장조사기관에 따르면 한국은 2013년에만 총 11만 1900여 톤에 달하는 원두를 수입해 세계 6위의 커피 소비국가로 떠올랐다. 여기에 1인당 커피 소비량은 약 500잔에 달한다는 조사 결과도 있다.

이렇게 국내 커피 소비율이 크게 늘어나면서, 저렴한 가격에 대용량의 커피를 제공하는 곳들은 그야말로 큰 인기를 누렸다. 이에 이제는 더 큰 용량의 1리터짜리 커피를 제공하는 브랜드도 생겨났다.

1리터커피, 대용량커피 전문점으로 “싸고 크고 맛있는 커피”를 표방한 ‘핵커피’ 측은 최근 맛있고 양이 많은 커피 전문점이자 저렴한 창업비용을 내세워 커피 창업 시장에서 두각을 드러내고 있다고 전했다.

지난 7월에 론칭한 ‘핵커피’는 최고급 아라비카 원두를 사용해 대용량에도 빠지지 않는 부드럽고 맛있는 커피 맛을 자랑한다. 그리고 커피뿐만 아니라 일반 음료에 대해서도 모두 큰 용량을 제공해 오픈하는 매장마다 인기몰이를 하고 있다고.

실제 최근 핵커피 마포점이 신규로 문을 열었는데, 쉴 새 없이 몰려드는 소비자들로 인해 마감이 미뤄졌을 정도로 호황을 이뤘다는 업체 측 설명이다 

핵커피 가맹본부 관계자는 “론칭한지 얼마 되지 않은 브랜드이지만, 실속형 커피 창업 프랜차이즈로 이름을 알리면서 예비 창업자들의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며, “창업도 불황을 겪고 있다고 하지만, 충분한 경쟁력을 갖추고 가맹점마다 대박을 올리고 있어 향후에도 꾸준한 성장세를 기록해 나갈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현재 핵커피는 전국 유망 상권에 대해 보다 적극적인 가맹사업을 진행하고 있으며, 창업자들을 대상으로 다양한 창업 지원 및 혜택도 제공할 예정이다. 핵커피 창업에 대한 보다 자세한 사항은 공식 홈페이지 (www.nuclearcoffee.co.kr)를 통해 확인하면 된다.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