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책·정보알아야할 비지니스 종합정보 뉴스를 소개합니다.

소상공인방송, 공익채널로 재선정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머니위크MNB, 유통 · 프랜차이즈 & 창업의 모든 것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이 운영하는 소상공인방송이 2016년도 방송통신위원회 사회복지분야 공익채널에 재선정되었다.

공익채널은 방송통신위원회에서 유료방송 시장의 다양성과 공익성 확보를 목적으로 매년 공익성 방송분야를 고시하고 신청 사업자 간 비교심사를 통해 선정한다.

사회복지분야 공익채널은 사회적 소수자를 대변하고, 관련 정보 제공을 편성 목표로 하는 방송채널을 심사 평가하여 선정한다.

소상공인방송은 개국 4년만에(2012년 4월 개국) 3년 연속 사회복지분야 공익채널로 선정되면서 경제적‧사회적 약자인 소상공인 및 전통시장의 권익을 대변하는 국내 유일의 전문 방송채널로서 가치를 인정받았다.

소상공인방송의 공익채널 유효기간은 2016년 1월 1일부터 12월 31일까지이며, 현재 전국 케이블TV 78개사 및 KT Olleh tv(255번), SK Btv(415번), LG U+tv(175번)를 통해 송출되고 있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