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책·정보알아야할 비지니스 종합정보 뉴스를 소개합니다.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소공인들의 유럽진출 교두보 확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이사장 이일규)은 이탈리아 장인기업협회(Confartigianato)와 지난 10월 30일 11시(현지시간)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양국의 우수 숙련기술인과 소규모 제조업체의 활성화를 지원하는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과 장인기업협회 간 MOU는 △우리나라 소공인과 이탈리아 장인기업간 지원사업의 정보공유, △국제 세미나 공동개최, △양국 우수 숙련기술인의 정기적인 인력교류를 포함하고 있다.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관계자는 “지난해 박근혜 대통령의 이탈리아 순방(‘14.10.14~18) 후속조치의 일환으로 추진된 이번 업무협약은 당초 6월에 예정되었으나, 범국가적 메르스 확산으로 인해 연기되었다가 이번에 협약을 체결하게 되었다”고 설명했다.

이번 이탈리아 장인기업협회와의 MOU를 통해 우리 소공인들이 겪고 있는 해외진출의 애로사항, 보유기술 전수 어려움 등의 문제를 해결할 수 있는 채널이 확보될 것으로 기대된다.

이탈리아 장인기업협회는 이탈리아의 공예업체들의 자율조직으로 출발하여 현재는 70만 여개의 소규모 장인기업들의 권익을 대표하는 기관이다.
 
이일규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이사장은 “한국과 이탈리아는 세계 10위권의 무역국가로서 소규모 제조업체들이 경제의 허리역할을 수행하고 있다”라며 "체결된 MOU를 토대로 양국 소상공인 간에 협력 기회가 확대되어 가시적인 성과를 창출할 수 있도록 다양한 지원을 아끼지 않을 예정”이라고 소개했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