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먹는 샘물로 만든 탄산수 ‘휘오 다이아몬드 스파클링 워터’ 어때

기사공유
@머니위크MNB, 유통 · 프랜차이즈 & 창업의 모든 것
청정지역 강원도 철원 지하 암반수로 만든 탄산수 ‘휘오 다이아몬드 스파클링 워터’가 새로나왔다.

‘휘오 다이아몬드 스파클링 워터’는 1976년 국내 1호 먹는 샘물 브랜드인 ‘다이아몬드’에 탄산의 짜릿함을 더한 탄산수로 뛰어난 청량감을 즐길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코카-콜라사는 지난해 11월 먹는 샘물 공장에서도 탄산가스를 주입한 탄산수를 제조할 수 있도록 한 법 개정 이후, 철원공장에 탄산 설비 투자를 진행해 국내 최초로 먹는샘물 라인에서 탄산수를 생산하게 됐다.

새롭게 출시한 ‘휘오 다이아몬드 스파클링 워터’는 법 개정 이후 국내 최초로 선보이는 먹는샘물로 만든 탄산수 제품이다.

코카-콜라사 관계자는 “국내 먹는샘물 1호로 30년이상 좋은품질을 선보여왔던 ‘다이아몬드’에서 국내 최초로 먹는샘물로 만든 탄산수 ‘휘오 다이아몬드 스파클링 워터’를 선보이게 됐다”며, “성장하고 있는 탄산수 시장에 ‘휘오 다이아몬드 스파클링 워터’ 출시로 먹는샘물로 만든 탄산수 제품을 다양하게 선택할수 있게 된 만큼, 소비자들의 많은 사랑을 받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한편, ‘다이아몬드’는 1976년 국내 먹는샘물 1호로 허가받아 30년이상 청정자연이 만들어낸 좋은 물을 고집해온 대표적인 먹는 샘물 브랜드로 깐깐한 주한미군에 공급해왔다. 청정지역인 강원도 철원 지하 암반수가 만들어내는 청량한 물맛을 즐길 수 있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