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강남에서 한우를 비지니스 중심의 ‘창고43’, 합리적 가격의 ‘투뿔등심’을 즐겨요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서울  강남 한복판에 프리미엄 한우전문점이 속속 오픈돼 화제가 되고 있다.

프랜차이즈 기업인 bhc에 인수된 ‘창고43’이 최근 강남에 신규 진출하여 적극적으로 시장 공략에 나서고 있으며 이보다 일주일 앞서 ‘투뿔등심’도 강남역 부근에 매장을 오픈하였다.

창고43은 청정지역에서 자란 최고 품질의 한우 고기를 끌칼을 이용해 결대로 고기를 찢어서 먹는 것으로 소문난 맛집이며 투뿔등심은 고급 한우등심을 합리적인 가격으로 선보이면서 입소문이 난 곳이다.

창고43은 지난 3일 신분당선 강남역 근처에 8번째 직영매장인 강남점을 새로 오픈하였다. 면적 1,320㎡(약 400평)에 총 512석 규모로 창고43매장 중 가장 규모가 크다.

창고43 강남점은 기존 매장과 달리 비즈니스를 컨셉으로 디자인된 것이 특징이다. 직장인들이 식사를 겸한 미팅이 될 수 있도록 조용하고 독립적인 공간인 룸 31개가 배치되어 있으며 명품한우를 편안하게 즐길 수 있도록 모던한 분위기를 연출하였다.

특히 회의 공간이 없거나 시간에 쫓기는 직장인을 위해 소규모 세미나 또는 미팅이 가능한 별도의 대형 좌석 공간을 운영하고 있으며 예약 시 추가사항으로 빔프로젝터를 요청을 하면 사용할 수 있도록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한편 SG다인힐은 숙성등심 전문점인 투뿔등심의 9번째 매장인 강남역점을 창고43 보다 일주일 빠른 지난달 27일 오픈하였다. 강남역 사거리에 위치해 룸 26석을 포함해 총 134석을 갖추고 있다.

한국 전통의 느낌과 현대적인 감각이 잘 어우러지는 인테리어로 꾸며졌으며 여유 있는 테이블 간격을 확보해 고객들이 편안한 식사를 할 수 있도록 했다.

업계 관계자는 강남역에 프리미엄 한우전문점이 연이어 오픈된 것에 대해 최근들어 직장인들의 2차 없는 술자리 문화와 무관하지 않은 것으로 보고 있다.

장기화된 불황으로 인해 1차에서 회식을 끝내는 직장인들이 늘어 남에 따라 한우고기와 같은 특화된 메뉴로 이들을 적극 공략하기 위한 전략이라는 것이다.

bhc 관계자는 “창고43은 고객이 편안하고 가장 맛있게 한우 고기를 드실 수 있도록 밀착 서비스를 강화하는 등 고객 편의를 최우선으로 하고 있다”며 “앞으로 최상의 품질과 차별화된 서비스로 강남점이 지역 명소로 자리매김 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