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풀무원, ‘바른먹거리 캠페인’ 홈플러스 20개 점포에서 미취학아동 대상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풀무원이 대표적인 CSV(공유가치창출) 활동인 ‘2015 바른먹거리 캠페인’을 확대 진행한다.

풀무원은 홈플러스와 함께 6~7세 미취학 아동을 대상으로 영양균형, 미각교육을 통해 음식에 대한 호기심을 불러 일으키고 아이들이 바른먹거리를 더 쉽고 즐겁게 이해할 수 있도록 ‘2015 바른먹거리 캠페인’을 펼친다.

풀무원은 홈플러스와 2011년부터 5년째 초등학생들을 대상으로 바른먹거리 교육을 진행해 왔으며, 미취학 아동을 대상으로 한 교육은 이번이 처음이다.

홈플러스 영등포점을 포함한 서울·경인지역 20개 홈플러스 평생교육스쿨에서 미취학아동 800명을 대상으로 10월 18일까지 40회에 걸쳐 진행할 계획이다.
교육은 60분씩, 총 2회 교육(120분)으로 ‘영양균형편’과 ‘미각교육편’을 진행한다.

이 교육에서는 어린이의 눈높이에 맞춰 ‘영양균형 보드게임’을 하고, 팝업 동화인 ‘콩채요정 도와줘’를 들려줌으로써 즐겁게 교육에 참여할 수 있도록 했다. 또 미각교육을 위해 오감을 활용하여 식재료를 맞추는 사물탐구게임과 어린이들이 제철 식재료를 활용해 직접 요리하고 맛보는 실습교육을 한다.

교육은 풀무원의 위탁을 받은 사회적 기업인 (사)푸드포체인지의 전문 식생활 교육 강사인 ‘푸듀케이터’들이 교육장소를 찾아가 진행한다. 교육신청은 홈플러스 평생교육스쿨 홈페이지(school.homeplus.co.kr)를 통해 신청할 수 있으며 참가비는 1,000원이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