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골프존마켓, ‘가격 널뛰기’ 고객불신 없앤다 …골프용품 ‘가격정찰제’ 전면 시행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골프용품 매장 마다 제각각인 가격은 고객에게 혼동을 줄 수밖에 없다. 매장별 무분별한 가격 경쟁, 판매원의 영업 실력, 각종 할인 정책 등에 따라 몇 만 원에서 많게는 몇 십만 원까지 가격이 다르게 책정되기 때문이다.

이렇듯 천차만별인 골프용품 가격 부담은 고스란히 고객의 몫으로 돌아가게 된다.

@머니위크MNB, 유통 · 프랜차이즈 & 창업의 모든 것


골프존유통(대표 박기원)의 골프용품 전문매장 골프존마켓(www.golfzonmarket.com)은 투명하고 신뢰할 수 있는 골프용품 유통시장 정착을 위해 골프용품에 대한 ‘가격정찰제’를 실시한다.

가격정찰제는 업체들의 판매 경쟁이 과열됨에 따라 매장별로 달랐던 가격 혼란을 막고 가격 거품, 과도한 흥정 등 고객들의 피로도를 해소하기 위해 도입한 정책으로 제품에 표시하는 판매가격을 합리적 수준으로 조정하는 ‘가격 정상화’를 통해 골프용품 시장에 대한 고객 불신을 없앤다는 취지다.

이번 제도 시행으로 고객들은 최저가를 찾기 위한 시간 낭비나 불필요한 가격 흥정 없이 합리적인 가격에 따른 합리적 선택이 가능해져 그 동안 겪었던 불편함이 해소될 것으로 기대된다.

골프존마켓은 골프용품에 판매가격표를 부착하고, 이를 전국 24개 매장에 일괄 적용할 계획이다. 골프존마켓은 현재 일부 클럽을 제외한 모든 용품에 정찰 가격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며, 향후 신제품 등 정찰제 시행 품목을 지속적으로 확대할 예정이다.

특히 정찰 가격에 의한 판매가 원활히 이뤄질 수 있도록 지점별 모니터링 활동도 활발히 진행할 방침이다.

이와 함께 고객 만족도를 높이기 위해 매달 1회 금요일에 골프용품을 50% 할인하는 ‘불금 러시타임’ 이벤트 등 다양한 할인 프로모션을 진행하고, 카드사와 연계한 청구할인 등 다양한 구매 혜택을 지속 제공할 예정이다.

골프존유통 박기원 대표는 “가격정찰제 도입은 고객의 가격 혼란을 덜고 합리적인 비용의 부담 없는 쇼핑을 하기 위한 조치”라며 “골프존마켓을 방문한 고객 누구나 거품 없는 가격으로 쉽게 골프용품을 구입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