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이슈·트랜드비자트랜드와 최근업계이슈를 심층분석 소개합니다.

‘나홀로 음주족’ 증가에 1~2인 가구도 간편히 즐길 수 있는 안주용 먹거리 인기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1~2인 가구가 늘고 소비도 위축되면서 집에서 홀로 음주를 즐기는 ‘나홀로 음주족’이 증가하고 있다.

지난 2월 마케팅인사이트가 발표한 ‘주류 시장 리포트’에 따르면 ‘집에서 주로 술을 마시는 사람’의 비율이2014년 하반기(7~12월) 42.9%로, 33.6%였던 2010년 하반기에 비해 9.3%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처럼 집에서 술을 마시는 인구가 늘어나면서 1~2인 가구도 간편하게 즐길 수 있는 안주용 먹거리가 덩달아 주목을 받고 있다. 식품 업계에서는 선택의 폭이 넓어진 주류만큼 각 주류와 궁합을 이루는 다양한 안주류 제품을 선보이고 있다.
▲ 이미지: (왼쪽 위부터 시계방향 순) 사조해표 ‘연어레시피’ 2종, 삼립식품 ‘카페스노우 딸기롤케익’, 매일유업 상하치즈 ‘한입에 고다’, ‘한입에 레몬크림’, 편의점 CU ‘라베스트 트로피칼 망고바’, ‘라베스트 트로피칼 파인애플바’, 롯데푸드 ‘드라이어스’ @머니위크MNB, 유통 · 프랜차이즈 & 창업의 모든 것

◆ 와인의 풍미를 살려주는 ‘연어캔’과 ‘롤케익’

슈퍼푸드인 연어는 화이트와인은 물론 레드와인과도 잘 어울리고 칼로리가 높지 않아 와인 안주로 제격이다. 사조해표는 최근 바로 먹어도 맛있는 알래스카 연어 통살을 담은 ‘연어레시피’ 2종을 출시했다.

생 허브, 생 후추 등 천연 향신료로 맛을 내 와인과 곁들이면 와인의 풍미를 더욱 살려준다. 주로 요리 소재로 활용되는 기존 연어캔과 달리 특별한 조리 없이 바로 취식할 수 있어 요리에 자신이 없는 싱글족도 간편히 즐길 수 있다.

저도주 바람을 타고 인기가 급격히 높아지고 있는 스파클링 와인은 달콤한 디저트와 잘 어울린다. 삼립식품의 ‘딸기롤케익’은 베이커리나 카페에서 즐길 수 있었던 디저트를 냉장 보관으로 집에서도 즐길 수 있도록 만든 제품이다.

부드러운 딸기 롤케익 속에 달콤한 생크림과 상큼한 생 딸기가 통으로 들어있어 와인과 함께 먹으면 와인의 단맛을 더욱 강하게 한다.

◆ 맥주와 찰떡궁합 자랑하는 ‘포션 치즈’와 ‘건조 소시지’

매일유업 상하치즈가 국내 최초로 큐브 타입 포션 치즈로 선보인 ‘한입에 치즈’는 와인이나 맥주 안주로 즐기기에 좋다.

‘한입에 고다치즈’는 네덜란드산 고다로 만들어져 고소한 풍미를 자랑하고, ‘한입에 레몬크림 치즈’는 크림치즈 속에 10% 이상의 풍부한 레몬과즙을 넣어 맥주와 잘 어울린다.

한 상자에 일반 슬라이스 치즈의 약 1/3용량이 한입 사이즈로 포장돼 1인 가구도 용량 부담 없이 즐길 수 있다.

롯데푸드는 최근 맥주 안주 및 간식용으로 개발한 건조 소시지 ‘드라이어스’를 출시했다. 72시간 저온 건조 과정을 거쳐 만든 새로운 형태의 소시지 제품으로, 고기의 깊은 풍미과 쫄깃한 식감을 느낄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천일염으로 간을 해 짭짤하면서도 씹을수록 고소한 맛이 나 맥주와 환상의 궁합을 자랑한다.

◆ 알코올 도수 높은 술에는 ‘과일 안주’
소주나 양주같이 알코올 도수가 높은 술에는 비타민C가 풍부한 과일을 곁들이는 것이 숙취해소에 도움을 준다.

프랜차이즈 편의점 CU에서는 천연 냉동과일 제품인 ‘트로피칼 망고바’와 ‘트로피칼 파인애플바’를 선보이고 있다. 얼려먹는 냉동과일 2종은 CU에서 단독 판매하는 롯데푸드 라베스트 제품으로, 과일을 챙겨 먹기 어려운 싱글족에게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