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대한민국 대표 균일가 생활용품 숍 '다이소' 1천호점 돌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프랜차이즈 균일가 생활용품숍 '다이소'가 1000호점을 공식 오픈했다. 이는 지난 1997년 1호점을 개점한 이후 18년 만이다.

1997년 서울 천호동에 아스코 이븐프라자 1호점을 오픈한 다이소는 이후 2001년 100호점을 달성, 2009년에는 500호점을 오픈하였으며, 이후 1년에 100호점씩 돌파하여 올해 1000호점 달성에 이르게 되었다.

1000호점의 주인공은 북수원점으로 경기도 수원시 장안구에 위치하고 있다.

현재 다이소 매장의 평균 규모는 429.8평방미터(130평, 직영점 기준) 이지만 660평방미터(200평) 이상의 매장이 45개를 넘고 있으며, 매장 규모가 점차 대형화되고 있는 추세다.

아울러, 다이소는 약 3만 여종이 넘는 다양한 생활용품을 1,000원~5,000원대의 경제적인 가격에 판매하고 있는 국가대표 균일가 생활용품숍이다.

2015년 6월 현재 전국적으로 직영점 434개, 가맹점 330개, 유통점 236개를 운영중이며 서울 및 수도권 지역이 전국 매장 중 가장 높은 비율인 45.6%를 차지하고 있다.

수도권의 뒤를 이어 영남(경북, 경남)권 매장이 전체의 23.3%를 차지하고 있다. 이어서 중부(충청)권 13.9%, 호남(전북, 전남)권 11%, 강원권 5.1%, 제주지역 1.1%가 뒤를 잇는다.

다이소의 연간 제품 총 판매량은 지난해 말 기준으로 볼 때 하루 239만개로, 월 7천3백만개, 연간 8억7천만개에 달하는 제품이 판매되고 있다. 또한, 하루 평균 방문자 수는 50만명으로, 1년에 약 1억8천만명의 고객이 다이소 매장을 찾고 있는 셈이다.

다이소 제품 평균 판매가격인 1200원을 기준으로 볼 때, 국민 1인당 약 17개의 다이소 제품을 구입한다고 볼 수 있다.

㈜다이소아성산업 안웅걸 이사는 ‘다이소가 18년만에 1000호점을 오픈하여 대한민국 대표 균일가 생활용품 숍으로서 한층 도약하게 되어 매우 기쁘다’며 ‘앞으로도 고품질·균일가 정책을 통해 소비자들에게 최상의 만족감을 주는 생활용품 기업으로 자리잡겠다’고 말했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