쇼핑몰뉴스온라인 쇼핑몰의 최신 동향, 트랜드 제품등을 소개해 드립니다. 1인기업의 성공키워드가 될것입니다.

'영웅'(H.E.R.O), 상반기 온라인 유통시장 이끌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장기불황과 국가적 재난으로 인한 어려움 속에 영웅이 나타나 위기를 극복할 수 있게 바라는 마음이었을까. 상반기 온라인 유통시장을 움직인 쇼핑키워드는 ‘영웅’인 것으로 나타났다.

옥션이 올해 상반기 온라인 쇼핑을 주도한 상품과 트렌드 분석을한 결과, ‘H.E.R.O’(영웅)를 상반기 히트상품 키워드로 선정했다고 15일 밝혔다 .  

◆H, 마케팅은 '영웅'

먼저  H. 단연 영웅(HERO) 마케팅이다. 올해 상반기에 상영된 영화 중 흥행 1위는 <어벤져스: 에이지 오브 울트론>이다. 올해 프로야구 흥행을 책임지는 구단은 ‘한화 이글스’이다. 지난 어린이날에 가장 많이 판매된 어린이 선물은 파워레인져와 또봇 등 로봇이었다.

이들 셋의 공통점은 대중에게 ‘영웅’으로 소구됐다는 것. 어벤져스 흥행에 힘 입어 어벤져스 관련 상품은 의류와 피규어 등을 넘어 '휴대폰 외장형 보조 배터리', 'USB', '마우스' 등 다양한 영역의 파생상품으로 선보여지기도 했다.

옥션은 영화 개봉 전 질레트와 협업해 어벤져스 면도기 피규어를 증정하는 이벤트를 펼쳐 행사제품 1만개를 판매하기도 했다. 빙그레 등 식품업체들도 마블 히어로와 연계한 다양한 상품을 출시하기도 했다. 영화 캐릭터뿐만 아니라 모바일 메신저, 웹툰 캐릭터 상품도 인기를 누리는 등 키덜트 상품 전반이 판매 증가세를 이어갔다.

영웅은 스포츠에도 등장했다. ‘야신’으로 불리는 김성근 감독을 새 사령탑으로 선임한 한화 이글스가 경제에도 영향을 미친 것. 프로야구 개막 후 한달 동안 한화이글스 관련 상품의 전년 대비 판매신장률은 10개 구단 중 1위였다.

◆E, 환율하락세에 수입품 인기 

그런가 하면 환율(Exchange rate) 혜택을 입은 수입품도 인기를 누렸다. 달러와 엔화 환율 하락세가 지속됨에 따라 수입품 가격이 낮아져 판매도 크게 늘었다. 미국뿐만 아니라 유럽과 일본 상품도 인기였다. 유럽 제품은 독일과 북유럽 등에서 온 생활가전 및 주방용품 등이 인기였다. 글로벌시장에서 인정 받은 청소기, 세탁기, 전자레인지, 압력밥솥 등의 유럽 상품들이 주부들의 사랑을 받았으며, 주방용품 또한 젊은 세대들이 많이 찾던 북유럽 식기와 함께 영국과 프랑스 등의 식기, 조리용품도 인기였다. 특히 지난 연말 가구업체 이케아의 국내 진출로 유럽산 디자인 가구 및 이케아 스타일의 조립식 가구 판매가 크게 증가했다. 일본제품은 완구 ‘요괴워치’를 필두로, ‘발뮤다 에어엔진 공기청정기’와 DSLR 카메라 및 렌즈 등 환율혜택을 본 제품이 인기를 누렸다. 또한, 나이키 운동화를 수집하는 소비자들은 엔화 약세로 인해 ‘나이키 재팬’ 운동화를 값싸게 살 수 있는 기회를 맞기도 했다.

◆R, 샤오미와 요섹남의 '반전' 


트렌드 필수요소로는 '반전'(Reversal)이 꼽혔다. 상반기에는 여러 분야에서 반전을 일으킨 복병이 있었다. 중국 샤오미는 휴대폰 외장형 배터리를 흥행시키며 중국제품에 대한 고정관념을 뒤엎었다. 샤오미가 연이어 선보인 스마트 체중계는 5월에만 옥션에서 3500여 대가 판매됐고, 공기청정기 ‘미.에어’는 5월 론칭 당일 하루 동안 1250대가 판매됐다.

1인 가구 증가 현상이 시장에 반전을 일으키기도 했다. 로봇청소기와 고급 수입청소기가 대세가 되고 있는 청소기 시장에서 옥션 단독 상품인 ‘이나프 2in1 핸디청소기’는 올해 상반기에만 1만대 이상 판매됐다.

해 방송계의 트레드인 ‘요리하는 남자’도 시장에 영향을 미쳐 상반기 남성의 홈베이킹가전제품과 주방가점, 식기류 등의 구매는 전년 동기 대비 30~130% 씩 증가했다. 또한, ‘성북동 돼지불백’, ‘대구 불노리 생막창’ 등 식당을 찾아가 먹어야 했던 전국 대표맛집의 식품은 간편식으로 제조돼 판매되었으며, 관련 카테고리는 6개월 동안 10배 이상의 매출 신장을 기록했다. 온라인몰 주력 품목에도 반전이 일었다. 생필품과 식품 등 마트상품을 온라인에서 구매하는 소비자가 크게 늘었으며, 6월 메르스의 영향으로 그 비중은 더욱 커졌다.

◆O, 엄지족이 만든 O2O시대 

엄지족의 등장은 온라인과 오프라인을 연계시켰다. 옥션은 3월에 편의점 GS25와 제휴해 음료, 컵라면, 간편식 등 편의점 인기상품을 e쿠폰으로 최대 60% 할인가에 구매할 수 있는 이벤트를 열었다. e쿠폰은 음료에서부터 배달음식까지 영역을 넓히며 크게 성장하는 분야이다. 편의점 고객은 편의점을 방문해 구매하고자 하는 상품을 고르고 모바일로 해당상품 e쿠폰을 구매해 바로 결제하면 비용을 절감할 수 있게 됐다. 편의점뿐만 아니라 SPA 의류와 화장품, 유아용품 등의 브랜드에서도 온라인몰에 공식 입점해 판매 채널을 확대하는 추세며 최근에는 파리바게뜨를 운영하는 SPC그룹도 이베이와 MOU를 맺고 온라인 공동마케팅에 뛰어들었다.

이번 히트상품은 올 1월 1일부터 6월 10일까지 판매수량과 신장율, CM(카테고리매니저)의 추천상품을 기준으로 선정했다
정채희 poof34@mt.co.kr  | 

IT 전 분야를 담당하고 있으며 이통3사, TV홈쇼핑, 소셜커머스, 오픈마켓, 게임 등 다양한 분야에서 독자 여러분들의 따끔한 말씀, 혹은 제보 기다리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