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이슈·트랜드비자트랜드와 최근업계이슈를 심층분석 소개합니다.

프랜차이즈, 스마트폰 활용한 마케팅 기법 도입 늘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프랜차이즈 춘추전국시대. 다양한 업종, 동종업계 내에서도 각양각색의 프랜차이즈 브랜드들이 생겨나고 가맹점 유치와 매출향상을 위한 마케팅 전략 강구에 열을 올리고 있다.

마케팅 시장 흐름의 변화에 따라 모바일 플랫폼 활용을 통해 경쟁력을 확보하고자 하는 프랜차이즈들이 늘고 있다.

최근에는 베트남 쌀국수 전문 외식 프랜차이즈 ‘포베이’, 프리미엄 키즈파크 ‘코코몽키즈랜드’ 등 여러 프랜차이즈 본사들이 모바일 플랫폼 제작사인 ‘제로웹’과 제휴를 맺고 전 가맹점 및 직영점에 스마트폰 홈페이지 무료지원을 시작하고 있다.

제로웹의 중소상공인 맞춤형 모바일 O2O 플랫폼을 전 가맹점에 무료로 보급해 가맹점들의 원활한 점포운영을 지원하고 브랜드 이미지를 강화하겠다는 입장이다.

이들 프랜차이즈 업체들은 가맹점 개별 스마트폰 홈페이지로 소비자와의 접점이 될 수 있는 플랫폼을 확대 구축함으로써 O2O 채널 마련 및 브랜드 전체의 매출향상 효과를 기대하고 있다.

본사와 가맹점에 통일감 있는 구성과 디자인의 스마트폰 홈페이지를 운영함으로써 소비자에게 각인될 수 있는 일관된 브랜드 이미지 구축이 가능하고, 홍보동영상 제작 등 중소상공인에 특화된 제로웹의 다양한 지원 서비스 역시 가맹점주들에게 제공할 수 있게 된다.

또 모바일뿐만 아니라 오프라인 매장 방문고객에 대한 측정, 통계 서비스도 가능해질 전망이라 업주들의 기대를 모으고 있다.

오프라인 고객 통계는 내달 서비스 출시를 앞두고 있는 ‘제로웹 사장님앱’을 통해 제공될 예정이며, 매장 앞 유동인구와 매장 내에 방문하는 고객 수에 대한 통계 분석이 가능하다.

제로웹 관계자는 “경쟁이 치열한 프랜차이즈 역시 모바일 플랫폼을 통한 O2O 마케팅으로 온라인과 오프라인의 소비자를 유치하고자 하고 있다”고 말했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