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벨기에 대표 맥주 ‘스텔라 아르투아’ 전세계 4대맥주로 선정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벨기에 대표 맥주인 ‘스텔라 아르투아’가 세계 상위권 맥주 브랜드 가운데 브랜드 가치의 성장 속도가 가장 빠른 것으로 조사됐다.

세계 유명 브랜드를 분석하고 데이터베이스를 통해 브랜드 가치를 산출, 매년 세계 100위 브랜드를 선정하고 있는 미국 조사 기관 밀워드 브라운(www.millwardbrown.com)이 2014년 세계 맥주 브랜드 순위를 발표했다.

‘스텔라 아르투아’의 브랜드 가치는 82억 3천7백만 달러(한화 약 9조원) 로 4위를 차지했다. ‘스텔라 아르투아’의 2014년 브랜드 가치는 2013년과 비교했을 때 30퍼센트 상승, 세계 10 위 맥주 중 가장 높은 성장률을 보였다.

이밖에 버드라이트는 125억 8천만 달러의 브랜드 가치로 1위를 차지했고 버드와이저(118억 3천4백만 달러), 하이네켄(86억 7천만 달러) 등이 각각 2, 3위를 기록했다.

밀워드 브라운의 맥주 소비 트렌드 조사 결과에 따르면 남성과 여성이 함께 어울려 술을 마시는 모임의 빈도가 예전에 비해 늘어나면서 맥주를 마실 때 익숙한 맛 보다는 새로운 맥주 맛과 향을 찾는 소비 성향이 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러한 현상은 미국뿐만 아니라 전 세계적인 맥주 소비 트렌드라는 것이 브랜드 제트의 분석 결과다.

최근 ‘스텔라 아르투아’는 변화하는 맥주 소비 추이를 반영하여 새로운 경험을 원하는 사람들의 욕구를 충족시키기 위해 스텔라 전용잔(Chailce)과 9단계의 리추얼을 마케팅에 적극 활용하고 있다.

스텔라는 특히 제품의 탄생 배경과 역사를 고스란히 담고 있는 전용잔 챌리스(Chailce)를 활용한 마케팅 활동에 집중할 계획이다.

스텔라 아르투아 관계자는 “세계 4대 맥주 선정으로 인해 한국 내에서도 벨기에 맥주와 스텔라 아르투아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며 “앞으로 스텔라를 적극적으로 알리고, 스텔라의 브랜드 가치를 품격 있게 전달하고자 호텔 파티 후원, 온라인 페이스북 이벤트 등 다양한 온 오프라인 마케팅을 펼쳐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스텔라 아르투아는 600년 전통의 프리미엄 필스너 맥주로, 전세계 최고의 프리미엄로 손꼽힌다. 2010년에는 유럽 프리미엄 맥주 중 가장 브랜드 가치가 높은 프리미엄 맥주 브랜드 2위에 선정되었으며, 칸 영화제와 윔블던의 공식 맥주로도 잘 알려져 있다.

스텔라는 미세하고 정교한 사즈(Saaz) 홉 아로마를 함유하고 있으며, 미묘한 파인애플 향으로 마무리된다. 챌리스(Chailce)라는 성배 모양의 전용잔을 활용하여 9단계 리추얼에 맞춰 마시면 스텔라 특유의 맛과 향을 더욱 잘 느낄 수 있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