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이슈·트랜드비자트랜드와 최근업계이슈를 심층분석 소개합니다.

‘웰빙’ ‘친환경’ 각광…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식자재 '농가'와 상생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최근 식품 외식업계는 기업의 활동 자체가 사회적 가치를 창출하는 공유가치 창출(CSV, Creating Shared Value)을 기반으로 기업과 농가가 상생할 수 있는 동반 성장 모델을 꾸준히 제시하고 있다.

이는 농수산물의 유통 판로를 확대해 지역 농가의 소득을 보장하고, 기업에서는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뛰어난 품질의 식자재를 공급받아 소비자의 건강과 지역 사회와의 상생을 도모한다는 취지다.

특히, 건강과 안전하고 신선한 식자재에 대한 소비자들의 관심과 수요가 나날이 높아지면서 이러한 상생 프로젝트는 업계에서 더욱 확대되고 있는 추세다.

피자배달 전문 기업 도미노피자는 최근 영농조합법인 ㈜도담과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국내 농가에서 직접 키운 백오이로 만든 ‘우리 농산물 피클’을 출시했다.

협약을 통해 도미노피자는 논산지역 9개 농가에서 연간 약 1,025톤의 백오이를 공급받을 예정인데 이는 해당 농가 오이 재배량의 약 91%에 달하는 양이다.

또한, 최근 각광받고 있는 한식 뷔페 역시 농가와의 직거래를 통한 신뢰성 있는 식재료를 제공한다는 점이 특징이다.

CJ의 계절밥상은 농가와의 상생을 통해 산지 제철 재료로 선보이는 건강한 밥상이라는 콘셉트를 표방하며 잘 알려지지 않은 식재료를 발굴해 메뉴화하고 있다.

종합외식기업 아모제푸드도 지난 13일 순창군과 건강장수식단 공동개발 MOU 체결했다. 아모제푸드는 건강장수식단을 기반으로 순창군의 다양한 농∙특산물을 활용해 한식의 프랜차이즈화를 꾀하며 순창 지역과의 상생발전 모델을 제시할 전망이다.

롯데슈퍼는 ‘얼굴 있는 야채’ 시리즈를 PB상품으로 판매하고 있다. 식품 안전에 민감한 고객의 마음을 반영해 농산물 생산자의 사진을 제품 전면에 내세우며 생산자와 함께 협력하는 제품을 출시해 인기몰이 중이다.

커피전문점에서도 농가 상생 프로젝트가 한창이다. 스타벅스는 전국 600여개 매장에서 미듬영농조합법인을 통해 농가로부터 재배된 옥수수, 고구마, 감자로 만든 ‘우리나라 옥∙고∙감’을 출시했다.

강원도와 전라북도 해남 등 국내 농촌에서 재배한 옥수수, 고구마, 감자를 바리스타들이 오븐에 데워 제공하고 있으며 ‘우리 농산물 사랑 캠페인’도 함께 전개할 예정이다.

프랜차이즈 커피전문 브랜드인 '드롭탑'도 건강한 식자재 사용과 지역 농가와의 상생을 위해 서산시 농업기술센터와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충남 서산의 대표 향토식품인 서산 생강 한과를 전국 드롭탑 매장에서 완제품으로 판매하고, 생강 한과를 원재료로 활용한 다양한 메뉴를 개발해 선보일 계획이다.

또한, 드롭탑 신규 매장 개설을 위한 협력도 함께 하며 지역 내 드롭탑 매장을 확대할 예정이다

도미노피자 관계자는 “앞으로도 기업들은 지역 사회와 동반 성장할 수 있는 상생의 계기를 마련하고 고객에게 건강하고 신선한 식자재를 공급하기 위한 활동을 지속할 것”이라고 말했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