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매주 월요일, 카페라떼를 3,900원에 드립니다!

기사공유


스타벅스가 6월 말까지 한국낙농육우협회(회장 손정렬) 및 유관단체와 손잡고 ‘우유사랑라떼’ 캠페인을 진행한다.

이번 캠페인은 13년만에 최대치를 기록한 우유 재고문제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낙농가에 활기를 불어넣고, 고객의 참여를 통해 국산우유 소비촉진에 기여한다는 공익적인 취지로 마련되었다.

우선, 스타벅스는 2월 9일부터 매주 월요일마다 전국 730여개 매장(미군부대 및 시즌운영매장 제외)에서 카페라떼 사이즈 중에 톨(Tall)사이즈를 ‘우유사랑라떼’로 명명하고 3,900원(현재 판매가: 4,600원)에 제공하는 캠페인을 전개한다. 

특히, ‘우유사랑라떼’ 판매 1잔당 100원의 기금을 적립하여 최대 1억 5천만원을 조성, 소외계층을 위한 사랑의 우유 보내기 운동>을 전개하는 한국낙농육우협회 및 유관단체에 기탁할 예정이다.

스타벅스 카페라떼는 톨사이즈(Tall, 355ml) 기준으로 에스프레소 샷과300ml이상의 우유를 넣어 바리스타가 직접 제조하는 음료로, 스타벅스 메뉴 중 우유가 가장 많이 들어가는 음료다. 

특히, 연간 2,000만잔 이상 판매되는 카페라떼는 아메리카노에 이어 두 번째 판매량을 기록하고 있는 스타벅스의 대표적인 음료이다.

연간 18,500톤의 국산우유를 사용하고 있는 스타벅스는 이번 캠페인 기간 동안 1,500톤의 우유 소비가 증가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으며, 이는 스타벅스 연간사용량의 8.5%에 해당하는 양이다.

스타벅스와 함께 ‘우유사랑라떼’ 캠페인을 진행하는 한국낙농육우협회는 소비자 알권리 충족 및 국산우유 사용 확대를 위해 K-MILK 인증제와 공익캠페인 등을 전개 중에 있으며, 이번 스타벅스 캠페인으로 전달되는 기금은 소외계층을 위한 우유보내기 운동 및 다양한 우유 소비 촉진 활동에 사용될 예정이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