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세븐일레븐, 베이글과 머핀을 이용한 샌드위치 2종 선보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프랜차이즈 편의점 세븐일레븐은 ‘우리들의 아침 시간’이라는 조리빵 브랜드를 런칭하고 신상품 샌드위치를 새롭게 선보였다.

샌드위치는 ‘올리브 햄에그머핀’과 ‘베이컨 치즈 베이글’이다.
‘올리브 햄에그머핀’은 블랙 올리브와 양파가 박힌 수제 잉글리쉬 머핀을 사용해 만든 샌드위치로 도톰한 에그후라이와 햄, 체다치즈를 넣어 만들었다.

기존에 판매되고 있는 머핀과 달리 반죽에 올리브와 양파를 넣어 외관을 먹음직스럽게 하고 풍미감을 높인 것이 특징이다. 가격은 2300원.

‘베이컨 치즈 베이글’은 담백하고 쫄깃한 베이글을 이용해 만든 샌드위치로 양파와 함께 볶은 고소하고 짭짤한 베이컨과 체다치즈가 적절히 조화를 이룬 상품이다. 가격은 2300원.

김희재 세븐일레븐 푸드팀 MD(상품기획자)는 “간편식에 대한 소비자 입맛과 구매 성향이 다양해 지면서 프리미엄 상품에 대한 수요가 크게 늘고 있는 추세”라며 “기존에 일반 식빵으로 만든 샌드위치에서 벗어나 빵을 고급화해 전문점 수준의 맛과 품질을 올린 만큼 까다로운 소비자 입맛을 충분히 만족시킬 수 있을 것이라 기대한다”고 말했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