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배달의민족, 소상공인 컨설팅 후 수료업소 매출 평균 2배 증가

기사공유
배달앱 ‘배달의민족’이 지난 12일 본사 대 회의실에서 소상공인 컨설팅 프로그램 ‘꽃보다매출’ 수료식을 열었다고 15일 밝혔다.

‘꽃보다매출’은 배달의민족 가맹업소를 대상으로 매출을 높여주는 가게 운영 방법을 전수해주는 프로그램이다. 지난 10월 심사를 통해 6개의 업소가 선정되었고 3달간 2번의 1:1 코칭과 4번의 오픈 강의가 진행됐다.

‘꽃보다매출’을 수료한 업소들은 3개월 만에 극적인 변화를 겪었다. 고양시에서 피자집을 운영 중인 A씨는 컨설팅 후 조언을 따라 배달 후 현관의 신발을 정리해주는 등 고객 서비스 차별화를 시도함으로써 동네에서 주목받는 업소가 되었고 매출도 2배 가까이 증가했다.

또 서울 강북구 수유동에서 족발집을 운영 중인 B씨의 경우 컨설팅에서 배운 고객 리뷰 관리에 집중함으로써 5배가 넘는 매출 증대 효과를 보고 있다고.

그리고 수원에서 치킨집을 운영하는 C씨는 전날 밤을 새우는 한이 있어도 강의는 빠지지 않을 만큼 성실히 임하였고 마찬가지로 조언에 따라 가게 인테리어를 바꾸는 등 적극적인 변화를 이어가고 있다고 한다.

수료식에는 배달의민족의 김봉진 대표와 임직원들 및 ‘꽃보다매출’ 대표 컨설턴트로 활약한 ‘총각네 야채가게’의 이영석 대표가 참석했다. 이날 수료식에서는 참가 업소 중 ‘우수 업소’를 선정하여 시상하기도 했다. 선정된 우수 업소에는 트로피와 소정의 선물이 전해졌다.

㈜우아한형제들의 김봉진 대표는 “적극적으로 참여하고 즉각적으로 실천하시는 사장님들의 모습을 보며 감동을 느꼈고 이런 사장님들께 도움을 드릴 수 있다는 것에 즐거웠던 프로젝트였다”고 말했다.

한편 ‘꽃보다매출’은 시즌 2로 이어질 계획. 우아한형제들 측은 "보다 많은 업주에게 혜택이 돌아갈 수 있도록 프로그램에 다양한 변화를 줄 예정"이라고 밝혔다.
강인귀 deux1004@mt.co.kr  | 

출판, 의료, 라이프 등 '잡'지의 잡을 담당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