틴탑 엘조 천지, 커피보다 달콤했던 두남자의 목소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image

‘틴탑 엘조 천지’

커피와 함께 달콤한 그들의 목소리가 팬들을 ‘심쿵’하게 만들었다. 26일 그룹 틴탑의 멤버 엘조와 천지가 한 카페에서 깜짝 일일 DJ로 변신했다.


엘조와 천지는 이날 프랜차이즈 커피전문점 ‘카페베네’의 음악방송 ‘온에어 뮤직’에서 일일 DJ로 활약했다.


이들은 ‘2014년 이거 하나만큼은 나! 성공했다’라는 주제로 청취자들과 한 해를 마무리하는 토크를 진행했으며, 20개국 월드투어를 성황리에 마친 일화와 더불어 그들만의 진솔한 성공 이야기를 나눴다.


특히 두 사람은 달달한 목소리로 청취자들의 사연 및 신청곡을 함께 소개하며 청취자들의 마음을 사로잡아 DJ로서의 새로운 면모를 보였다.


한편, 틴탑은 오는 12월 삿포로를 시작으로 도쿄까지 일본 5대 도시 라이브 투어를 개최할 예정이다.

<사진=티오피 미디어>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