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이슈·트랜드비자트랜드와 최근업계이슈를 심층분석 소개합니다.

대형마트·백화점·SSM 10월 매출 감소… 편의점만 ‘방긋’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대형마트·백화점·SSM 10월 매출 감소 /사진=머니투데이DB

‘ssm’

지난 달 편의점을 제외하고 대형마트·백화점·기업형슈퍼마켓(SSM)의 매출이 전년 같은 달 대비 0.9~3.1% 가량 감소했다.

산업통상자원부가 지난 25일 발표한 '10월 주요 유통업체 매출동향'에 따르면 지난달 대형마트·백화점·기업형슈퍼마켓(SSM)의 매출은 작년 같은 기간보다 각각 0.9%, 2.2%, 3.1% 하락했다.

대형마트는 가전문화(5.9%)를 제외한 잡화(-5.7%), 스포츠(-4.6%), 가정생활(-3.0%) 등 전 품목에서 매출이 감소한 것으로 조사됐다.

백화점의 경우 식품(3.8%)을 제외한 남성의류(-6.5%), 여성정장(-3.8%), 해외유명브랜드(-2.1%) 등의 감소가 두드러졌다.

SSM은 농수축산(0.5%)만 소폭 상승했을 뿐, 가공조리식품(-5.6%), 일상용품(-5.5%), 신선제품(-4.2%) 등 전 품목에서 매출이 하락했다.

반면 편의점은 잡화(-15.1%) 품목을 제외하고는 담배 등 기타(5.9%), 음료 등 가공식품(7.8%), 생활용품(13.2%), 즉석·신선식품(3.0%) 품목에서 매출이 증가했다.

산업부 관계자는 "10월 주요 유통업체의 전년동월대비 매출은 일요일 휴무점포 증가, 판촉행사 감소 등의 영향으로 줄어든 것으로 분석된다"며 "다만 편의점은 담배판매와 점포수 증가 등의 영향이 매출 증가를 견인했다"라고 설명했다.
장효원 specialjhw@mt.co.kr  | 

현상의 이면을 보려고 노력합니다. 눈과 귀를 열어 두겠습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