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미생’ 종이컵, 맥주컵, 이력서등 판매 크게 늘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미생 드라마의 인기가 편의점에도 영향을 미치고 있다.

GS리테일이 운영하는 프랜차이즈 편의점 GS25가 판매하는 ‘미생’ 캐릭터 상품이 드라마의 인기에 힘입어 판매량이 급증하고 있다.

실제로 GS25가 미생 드라마 1회가 방송된 지난 달 17일부터 이달 12일까지 미생 캐릭터 상품 매출을 살펴본 결과 전년 동기간 대비 68.9%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미생 캐릭터 상품 판매를 방송 후 주차별로 살펴보면 첫 방송 후 1주일(10월 17일~10월 23일)까지는 전년 동기간 대비 40.9% 증가했으며, 2주차(10월 24일~10월 30일)는 63.2%, 3주차(10월 31일~11월6일)는 99.8%, 4주차(11월 7일~11월 12일)는 109.6% 증가하며 드라마의 인기가 더해 갈수록 캐릭터 상품의 매출 증가율도 커지는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종이컵에 미생의 캐릭터가 그려진 미생종이컵 50입은 같은 기간(10월17일~11월 12일) 전년 동기간 대비 72.1%나 증가하며 가장 높은 증가율을 나타냈으며, 미생 주요 캐릭터 얼굴이 눈금과 함께 표시된 미생 투명 맥주컵도 42.6% 증가했다.

이 밖에도 직장과 취업하면 떠오르는 노트와 이력서 상품도 각 각 38.4%, 27.8% 증가했다.

GS25가 상권별로 미생 캐릭터 상품의 매출 구성비를 살펴본 결과 오피스 상권에서 71%로 독보적인 팔림새를 나타냈고, 주택가 16%, 유흥상권 8%, 기타 5% 순으로 나타났다.

드라마 미생이 직장인들의 공감을 얻으며 큰 인기를 끌자, 오피스 밀집 지역의 GS25를 이용하는 직장인들이 미생 캐릭터 상품을 재미있게 느끼고 구매를 한 것으로 풀이된다.

김진오 GS리테일 편의점 생활서비스팀 차장은 “10월 셋째 주부터 시작된 드라마가 인기를 얻으면서 GS25에서 판매하는 종이컵, 맥주컵 등 미생 캐릭터 상품 구매가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며 “앞으로도 품질 좋고 재미까지 느낄 수 있는 다양한 상품을 개발하겠다”고 말했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