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한솔요리학원, 외식창업아카데미 해외창업지원으로 한류열풍 이어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국내 외식시장이 포화상태에 달하면서 해외 이민자 혹은 현지에 거주하는 한국인들의 현지창업에 대한 관심이 급격히 증가하고 있다. 특히 치킨 브랜드를 비롯한 다양한 프랜차이즈 외식브랜드들이 잇따라 해외에 진출하며 한류열풍을 이어가고 있다.

이와 함께 프랜차이즈가 아닌 개인창업으로 본인만의 경쟁력을 내세우는 창업자들도 꾸준히 증가하는 추세. 본사의 매뉴얼에 충실해야 하는 프랜차이즈 특성상 메뉴개발 등 현지화에 대한 한계점을 극복하려는 의도에서다. 

이러한 전략의 일환으로 활용되는 것이 외식전문창업 교육기관의 프로그램과 신뢰할 수 있는 전문가다. 

창업예정자가 직접 조리기술과 노하우를 배워 해외이민이나 해외창업을 준비하는 것으로, 창업자 자신이 모든 기술을 보유하기 때문에 투자한 시간만큼 완벽한 핵심기술을 손에 쥘 수 있다는 것을 강점으로 꼽는다.

▲ 제공=월간 외식경영

한솔요리학원에서 운영하는 한솔외식창업아카데미 성공사례를 살펴보면 ‘후라이드 치킨 마스터’과정의 경우 총 75명의 수료생 가운데 69.3%가 해외창업자다. 

창업지역으로는 중국이 가장 많고 미얀마, 바레인, 베트남, 태국뿐만 아니라 캐나다, 헝가리, 호주, 칠레 등에서도 수강생의 발길이 이어지고 있다. 

치킨 외에 떡볶이, 김밥 등의 분식, 돈카츠, 라멘 등 일식, 삼계탕, 닭갈비, 비빔밥, 숯불구이 등의 한식메뉴에 대한 수요도 높은 편. 이에 따라 ‘프리미엄 분식전문점 창업과정’이나 ‘숯불 명품고기전문반’ 등의 과정들도 인기다.

해외창업교육에 있어 중요한 것 중 하나가 국가별 현지의 특성을 잘 이해하고 있는 전문강사들의 역량. 한식과 치킨메뉴에 특히 강점이 있는 한솔외식창업아카데미와 한솔외식연구소의 경우 그 화려한 실력들이 화제다. 

김홍필 전문위원의 경우 최근 중국의 요리대회에서 한식메뉴로 수상을 한 바 있으며, 치킨마스터과정의 조진석 전문위원의 경우 중국 현지에서의 체류경험으로 간단한 번역 및 교육이 가능하다. 

실제 교육생 중 치킨창업 성공으로 6개월 동안 3개 지점을 오픈한 성공사례도 있다. 물류 및 식자재 납품 등의 알찬 창업정보제공까지 가능해 더욱 신뢰할 만하다.

자세한내용은 서울 종로에 위치한 한솔외식창업아카데미(www.hschangup.com) 또는 한솔외식연구소(www.hsfoodservice.com)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가능하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